독후감 > 기타
인쇄   

편지쓰기 - 길수네 포장마차를 읽고나서 주인공에게 편지쓰기 국어방학숙제

등록일 : 2010-07-20
갱신일 : 2010-07-2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길수네 포장마차를 읽고나서 주인공에게 편지쓰기 국어방학숙제.hwp   [size : 25 Kbyte]
  76   1   500   2 Page
 
  100%
 
길수네 포장마차를 읽고나서 주인공에게 편지쓰기 국어방학숙제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소설 ‘길수네 포장마차’를 읽고 주인공 길수에게



길수야 안녕? 난 박세근이야.
이번에 나는 너를 주인공으로 하는 ‘길수네 포장마차’라는 소설을 읽어봤어.
읽어보면서 나는 옛날시대의 사람들의 어려움을 생각하고 참으로 슬퍼했으나,
너의 생활속에서의 어려움을 보고 많이 슬프기도 했어...특히 너희집의 포장마차가
철거가 되는 부분을 읽고서는 나의 마음이 무척 아팠단다.
그 부분을 읽은 사람들은 매정한 사람들이라도 다 동정이 생겼을거야.
나는 너희 가족처럼 힘들고 어렵게 살아가는 사람들을 보면 많이 돕고 싶어.
나는 커서 자선사업가가 되고싶다는 생각을 어려운사람들을 보면 종종 해.
길수야 너희집은 얼마나 어려웠으면 너까지 돈을 벌 생각을 했니?
너의 그 마음은 충분히 이해가 가지만 너도 알다시피 그런일은 부모님의 마음을
더욱더 아프게 하는 짓이야. 자식들에게 미안한 마음 말이야...
너희 누나가 미용실에서 남의 얼굴,발 등을 씻겨서 많은돈을 받을 때 너는 돈을
번다고 좋아했었지? 하지만 너희 누나가 그렇게 일하면서 더러운돈을 많이 받는 것은 좋아할 일이 아니야. 너희 아빠가 말하신것처럼 더러운 돈을 벌어 밥을 먹는 것
보다는 깨끗한 돈을 벌어 죽을먹는 것이 더 떳떳한 일이야. 우리엄마도 늘 그렇게 말씀하시거든.
너희 아버지께서 싸우시다가 크게 다치셔서 병원에 입원했을 때 얼마나 슬프고 괴로웠는지 짐작이가... 그때 모든 식구들이 돈을 벌려고 나섰을 때 너는 매일 두끼를 라면만 먹고 지냈지? 아버지한테 학교 다녀오면 라면도 끓여주고 병간호도 하고 말야. 참으로 힘들었을 거라고 생각해. 하지만 어린나이에 이렇게 고생을 하는 너를 보면 우리 중학교 2학년생의 자존심이 살아나는 듯 해. 너를 보면 다른사람들이 ‘중학교2학년생들은 참으로 철든은 청소년 이구나’ 생각하고 있는 것 같애.
나는 너희…(생략)



∴Tip Menu

편지쓰기길수네포장마차를읽고나서주인공에게편지쓰기국어방학숙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