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기타
인쇄   

편지쓰기 - 너도 하늘 말나리야를 읽고 하늘말나리야

등록일 : 2010-07-20
갱신일 : 2010-07-2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너도 하늘 말나리야를 읽고 하늘말나리야.hwp   [size : 25 Kbyte]
  34   0   500   1 Page
 
  _%
 
너도 하늘 말나리야를 읽고 하늘말나리야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너도 하늘 말나리야를 읽고

미르에게.

안녕, 미르야? 나는 너의 책을 읽은 xx야. 난 네 책을 읽고 정말 슬프고도 감명을 받았어. 내가 나름대로의 내 생각을 말해 볼 테니 들어봐. 잠깐 너의 부모님 이야기로 들어가자. 넌 너희 부모님이 이혼을 하시고, 아버지께서 재혼을 하셨지? 너의 기분 절실하게는 아니지만 실감나게 느꼈어. 만약 부모님께서 그렇게 헤어지신다면 나라도 그렇게 슬펐을 거야. 하지만 만약 내가 그 때 너였다면 분명 말렸을 거야. 넌 너무 너 혼자 모든 걸 생각하고 짊어지려고 했어. 모든 걸 짊어진다고 니가 그것을 지고 가지도 못하잖아. 안 그래? 너처럼 가만히 고민한다고 해결될 문제도 아니고, 항상 실천에 자신의 생각을 옮기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너는 모르는 것 같았어. 하지만 어린 너의 마음 조금은 이해가 가. 분명 넌 그냥 넘어갈 거라고 믿었을 거야. 그렇지? 나라도 그래. 너같이 귀염성 있는 자식이 있는 데 누가 이혼을 하겠어? 그렇지만 너희 부모님은 아니셨어. 정말 슬펐어. 너희 부모님께서 끝 끝내 이혼하시는 거 보고 난 많이 울었어. 너 때문에 많이 울었어. 왜 많은 사람들이 사랑하고 헤어지는 것일까? 왜 다들 그렇게 말하잖아. 첫사랑은 서툴러서 안 이루어진다고. 하지만 나는 그렇게 사랑을 헤프게 말하는 사람들이 너무나 미워. 그렇게 말하는 사람들은 분명 외모로 사람들을 사랑했을 거야. 그렇지? 사랑을 처음부터 제대로 알 고 사는 이가 어디있어? 그렇지? 그런데 왜 조선시대 때는 얼굴도 모르는 이를 부모님이 정해주시는 대로 결혼했는데 그땐 왜 이혼이 없었을까? 그 땐 여인들에겐 밖에 나가는 권한이 제한되어 남편이 그들에겐 첫사랑일 텐데 말이야. 그게 비록 농담이라고 해도 나는 그게 아주 잔인한 말이라고 생각해. 사랑을 쉽게 하는 종족들이나 하는 사랑을 말하는 것이라는 말이지. 나는 아무리 사랑을 몰라도 그렇게 터럭 이혼한다는 것은 문제가 있다고 봐. 그렇게 빨리 이혼한 거란 것은 사랑을 하지 않았다는 말을 하게 되는 것…(생략)



∴Tip Menu

편지쓰기너도하늘말나리야를읽고하늘말나리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