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기타
인쇄   

편지쓰기 - 달님은 알지요 송화에게 달님은 알지요

등록일 : 2010-07-20
갱신일 : 2010-07-2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달님은 알지요 송화에게 달님은 알지요.hwp   [size : 26 Kbyte]
  41   0   500   2 Page
 
  _%
 
달님은 알지요 송화에게 달님은 알지요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달님은 알지요> 송화에게...
송화야, 안녕? 난 너와 친구가 되고픈 ㅇㅇ라고 해.
송화 넌 아빠께서 집을 나가셔서 할머니와 함께 살게 되었지만
부모님 계신 어느 아이들보다도 당찬 너의 모습에 나도 깜작 놀랐단다.
송화야, 난 너의 그 점을 본받고 싶어.
어떤 나쁘고 슬프고 험한 일이 있어도
항상 수그러 들지 않고 당찬 그런 모습 말이야.
송화, 넌 순돌이란 강아지를 데리고 친구의 집에 놓고 기르게 되었어.
너희 집에선 기를 수 없었거든.
너희 할머니께선 무당이여서 무척 까다로와 강아지를 싫어하셨기 때문이야.
송화. 넌 싫었을 거야.너희 할머니 무당이라는 거.....
그래서 친구들에게 놀림도 당했어. 하지만 송화 넌 할머니께 별로 싫은 내색은 하지 않았지.
혼자 누워 울곤 했지만 말이야....
송화야, 난 부모님이 계셔서 모르나봐.
아빠, 엄마가 어딜 갔다 오면 얼마나 보고 싶었는지, 기쁜지...
가끔 엄마, 아빠께서 나가서 보고 싶긴 하지만 말이야...
영영 돌아오지 않을 것 같던 부모님이 돌아 오시면 너무 기쁘겠지?
날아갈 듯이 말야..
그 경험을 송화 니가 겪었어. 영영 안 올 것만 같던 아빠가
웃음을 담아 송화 니 옆에서 항상 있게 되었어.
송화야, 넌 내가 느끼지 못한 전혀 다르고 새로운 기쁨을 느꼈어.
만약 그렇다면 얼마나 좋을까... 물론 아빠가 오지 않았더라면 모르겠지...
하지만 송화같다면 상상하지 못할만큼 좋았겠지...
송화 넌 아빠가 돌아온 뒤 송화, 할머니, 그리고 송화, 할머니를 위해
애써 힘들게 일해 돈벌어 오신 아빠와 함께 도시로 이사를 갔어.
처음 온 새 도시에 어리둥절 했겠지.
송화, 너도 도시 친구들에게 시골티를 내며 주눅들지 않기 위해
조바심 했지만 처음 온 도시에 모든 걸 어리 둥절 한건 어쩔 수 없었을 거야.
송화 너는 시골에 두고온 친구들과, 순돌이가 많이 그리웠겠지.. 한동안은...
나도 친한 친구가 있는데 그 친…(생략)



∴Tip Menu

편지쓰기달님은알지요송화에게달님은알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