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기타
인쇄   

편지쓰기 - 모래밭 아이들 하이타니겐지로

등록일 : 2010-07-20
갱신일 : 2010-07-20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모래밭 아이들 하이타니겐지로.hwp   [size : 26 Kbyte]
  72   0   500   1 Page
 
  _%
 
모래밭 아이들 하이타니겐지로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하이타니 겐지로님께.

안녕하세요 하니타니 겐지로님. 저는 하이타니 겐지로님의 책을 읽은 학생입니다.
하이타니 겐지로님이 쓰신 글을 읽으며 참 학생들의 마음을 잘 알아주시는 분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마도 하이타니 겐지로님이 수년간 교직에 몸담으셨던 것이 책을 쓰시는데 많은 도움이 뒤는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듭니다.
이번에 제가 읽은 모래밭 아이들이란 책에서도 그런 것을 새삼 느낄 수 있었습니다.
책 속의 선생님으로 나오는 구즈하라 준씨는 바로 우리가 원하던 그런 선생님의 모습이었습니다. 그렇기에 현실에서는 존재하기가 훨씬 더 어려운 것이겠지요. 그렇기에 아마 제가 하이타니 겐지로님의 책을 좋아하는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마 하이타니 겐지로님께서는 교직에 계실 때 학생들에게 인기가 많고 신뢰성있는 선생님이셨을 것 같습니다. 책의 내용들을 보면 항상 우리가 원하는 선생님의 모습을, 그리고 그런 학생들의 모습을 잘 그려내시는 것 같습니다.
학생들과 선생님이 하나가 되는 모습을 그려낸 모래밭 아이들이란 책에서 다시 한번 선생님들의 따뜻한 마음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또한 왜 우리 주변에는 이런 선생님이 계시지 않는걸까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리고 이와 비슷한 선생님이 한 분이 문득 떠오르기도 했습니다. 참 이래저래 좋은 책이 아닌가 싶습니다.
이 책에서 참 좋았던 부분은 학생들과 선생님이 하나가 될 수 있다는 그런 내용입니다. 물론 요즘은 학생들이 선생님을 어렵게 생각하지 않고 선생님들 역시 학생들에게 친구처럼 친근하게 다가옵니다. 하지만 그런 선생님과 학생들 사이에 믿음은 그리 많이 좋재하지 않는다는 것을 가끔 느끼고는 합니다. 어쩌면 그래서 학생과 선생님이 모두 하나가 될 수 없고, 아이들이 선생님들에게 마음을 열지 않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런데 모래밭 아이들에서 아이들과 선생님은 서로에게 믿음을 주고받는 사이였고, 서로 하나가 되는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리고 아이들도 선생님도 서로 마음을 열어가는 과정…(생략)



∴Tip Menu

편지쓰기모래밭아이들하이타니겐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