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수학도서
인쇄   

수학도서 - `수학 먹는 달팽이` 독후감 수학 먹는 달팽이

등록일 : 2010-07-21
갱신일 : 2010-07-2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수학 먹는 달팽이` 독후감 수학 먹는 달팽이.hwp   [size : 26 Kbyte]
  88   2   500   1 Page
 
  100%
 
`수학 먹는 달팽이` 독후감 수학 먹는 달팽이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수학하면 으레 따분하고 골치 아픈것으로 여겨 자신과는 동떨어진 것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많이 있다. 하지만 이 책은 수학을 학문으로서 접근한게 아닌 우리 실생활 속에 내재되어 공존하는 것으로 보았다. 자연 현상 속에서 수학적 개념이 어떻게 발전했으며, 인류의 사상 발전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지를 재미있게 소개하였다. 그리고 보통 수학이라고 하면 복잡한 계산이나 숫자들을 생각하기가 쉽지만, 우리가 학교에서 배우던 수학은 전공으로 배우는 수학과는 무척 거리가 있다. 실제로 숫자가 별로 필요하지 않은 수학도 있고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우리 생활에서 수학은 무척 밀접하다. 다만 학교에서는 그런 면을 강조하지 않고 기계적인 계산만을 하다 보니 전혀 다르게 수학에 대한 편견이 생겼다고나 할까... 수학을 재미있게 다룬 책들은 시중에 많이 있다. 나도 수학에 관한 책들을 많이 읽었다면 많이 읽은 사람중의 하나라고 스스로 생각한다. `수학 먹는 달팽이` 제목을 봤을때 다른 수학 교양서보다 재밌을거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수학이 달팽이 밥이란 얘긴가? *^_^* 이 책은 다른 수학 교양서와는 달리 다양한 형식으로 수학을 소개해서 수학 특유의 복잡하고 지루함을 없앴다. 수학이란 큰 틀 속에 시대, 공간 그리고 인물을 초월한 8개의 작은 이야기로 구성되었고, 각 이야기마다 재미와 수학적 흥미를 느낄 수 있었다. 그리고 여러 수학책들 중에서 이 책은 다른 책들과 구별되는 색다를 점이 있다. 우선 아주 교묘하게 수학적 사실들과 옛이야기, 신화 등을 접목시켰다. 테세우스, 뉴턴, 버뮤다 삼각지 이야기까지. 저자의 무한한 상상력과 수학적 지식이 정말 멋지게 조화를 이루고 있다. 소설과 수학과의 사이를 아슬아슬하게 넘나들고 있다고나 할까. 굳이 따지자면 물론 수학적인 이야기가 조금 더 우세하겠지만 그렇다고 다른 수학책들처럼 딱딱하기만 한 것은 아니다. 하긴 수학적 지식이 풍부한 사람들이 읽으면 좀더 이해가 쉬울것 같기는 하다. 수학이 우리 생활과 밀접하다고는 하지만 그 밀접함을 찾아내고 피…(생략)



∴Tip Menu

수학도서`수학먹는달팽이`독후감수학먹는달팽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