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무드`를 읽고 탈무드를 읽고

독후감 > 기타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탈무드`를 읽고 탈무드를 읽고.hwp   [size : 27 Kbyte]
  35   0   500   2 Page
 
  _%
  등록일 : 2010-07-21

`탈무드`를 읽고 탈무드를 읽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탈무드`를 읽고-

우리들은 흔히 유태인들을 세계의 여러 민족 중에서 두뇌가 가장 뛰어난 민족이라 생각한다. 인류의 역사를 살펴보면, 유태인들은 세계의 역사를 뒤바꿔 놓을 만큼 놀라운 업적들을 남겼다. 그러한 업적만큼이나 유태인들의 활동 분야 역시 정치?과학?문학?예술?종교 등 다양하다. 아인슈타인, 뉴턴, 마르크스, 프로이트 등등. 이름만 들어도 누구나 알 수 있을 법한 이 네 명의 인물은 모두 유태인이었다고 한다. 그리고 지금까지 노벨상을 받은 유태인만 하더라도 50~60여명은 족히 된다. 이런 점에서 볼 때 유태인들이 세계에서 두뇌가 가장 뛰어난 민족이라는 생각은 일리가 있는 것 같다. 그리고 그러한 찬사를 받아 마땅하다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그러나 그런 유태인들에 대한 찬사가 있기에 앞서 유태인들의 생활 지침서이자, 정신적 지주라고 하는 탈무드에 대해 먼저 생각해 보는 것이 어떨까?
탈무드가 유태인들에게 끼친 영향력은 크다고 할 수 있다. 그들은 탈무드의 가르침에 따라 태어나 성장하고 교육받고 생활한다. 한 권의 책이 한 사람의 인생을 바꿔 놓는다는 말이 있지만, 한 권의 책이 이렇게 한 민족 전체에게 영향을 끼치는 책이란 그리 많지 않다. 과연 탈무드가 어떤 책이기에 유태인들이 이토록 헌신적으로 탈무드의 가르침을 따르고 지향하는 것일까? 유태인들에게 있어 탈무드는 조상 대대로부터 내려져 온 가르침이었다. 기원전 200년경부터 500년까지 약 700여년에 걸쳐 랍비들에 의해 종합 정리되어 이루어진 실로 장대한 책인 탈무드. 축척되어 내려온 지혜의 결정체가 바로 탈무드인 것이다.
유태인들의 역사를 살펴보면 한마디로 수난의 역사였다고 할 수 있다. 로마의 학정에서부터 근대 독일의 나치 대학살 까지. 그러한 수난의 역사 속에서, 유태인들이 수 천년간 뿔뿔이 흩어져 살아오면서도 그들 고유의 문화와 민족성을 잃지 않고 지켜낼 수 있었던 원동력은 바로 탈무드였다. 유태…(생략)




`탈무드`를읽고탈무드를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