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변신 독후감 변신

독후감 > 기타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독후감 변신 독후감 변신.hwp   [size : 25 Kbyte]
  162   1   500   1 Page
 
  100%
  등록일 : 2012-01-06

독후감 변신 독후감 변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변신 - 프란츠 카프카>

아버지는 두 손으로 더듬으며 자신의 안락의자로 휘청거리며 걸어와 털썩 주저앉았다. 늘 하던 대로 잠깐 초저녁잠을 자려고 기지개를 켜기라도 하는 듯이 보였으나 머리를 가누지 못하고 세차게 끄덕이는 것으로 보아 그는 전혀 자고 있지 않았다. 그레고르는 내내 하숙인들에게 발각되었던 그 자리에 가만히 있었다.
(중략)
그래도 아무런 효과가 보이지 않자 그녀는 화가 나서 그레고르를 약간 찔러보았는데, 아무런 저항 없이 있던 자리에서 밀려가는 것을 보자 비로소 그녀는 주의 깊게 보게 되었다. 곧 진상을 알아차리자 그녀는 눈을 크게 뜨고, 혼자 나직이 쇳소리를 냈으나, 오래 머물러 있지는 않고 침실의 문을 획 열어젖히더니 어둠 속에다 대고 큰 소리로 외쳤다. “이보세요, 이게 뒈졌어요, 저기 누워 있는데요, 아주 영 뒈졌다니까요!”

그레고르가 하숙인들에게 발각이 되고 가족들이 그레고르에게서 완전히 마음이 떠나고 그레고르가 죽기까지의 내용이다. 이 부분에서 나에게 가장 충격이었던 부분은 그래도 지금까지 그레고르를 돌보아 주었던 누이가 그레고르를 괴물이라고 부른 것이었다. 그레고르가 가족들에게 결정적인 피해를 주자 가족들은 그레고르를 쫓아내야 한다고 의견을 모은다. 계속 그레고르가 이 말을 알아들으면 어쩌나 라고 말하는데 그레고르가 모든 말을 알아듣고 있다는 것이 오히려 그에게 더 불행하게 느껴졌다.
그레고르가 방으로 돌아와 숨을 멎기까지의 과정은 너무도 슬펐다. 아버지가 사과를 던져서 등에 입은 상처는 가족들로부터 입은 마음의 상처 같은 느낌이 들었다. 그는 이미 상처를 입고 죽은 것과 다름없었는데 그래도 가족들을 생각하면서 버티고 있다가 최종적으로 가족들에게 버림을 받고 그 자신이 없어져 버려야 한다고 생각을 하면서 정신마저도 희미해지고 결국 숨을 거둔 것 같다. 마지막에 ‘감동과 사랑으로써 식구들을 회상했다’라는 부분에서 그는 가족들을 원망하고 있는 것처럼 느껴지지는 않는다.
마침내 그가 죽고 그의 죽음을 가정부가 제…(생략)




독후감변신독후감변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