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과학도서
인쇄   

과학도서 - 생태학 이야기를 읽고 과학독후감

등록일 : 2010-04-18
갱신일 : 2010-04-18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생태학 이야기를 읽고 과학독후감.hwp   [size : 28 Kbyte]
  49   2   500   2 Page
 
  100%
 
생태학 이야기를 읽고 과학독후감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과학독후감-생태학이야기
사람은 누구라도 환경을 떠나서는 생존할 수 없고 환경이 오염되면 결코 쾌적한 생활을 누릴 수 없다는 것은 모두가 아는 사실이다. 하지만 이런 환경의 중요성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인간은 환경의 가치를 무시하고 파괴하여 왔다.
`생태학 이야기`를 쓴 지은이는 환경이란 문제에 관해서 생태학적 이론으로 설명하여 환경이 인간에게 얼마나 중요한가를 이끌어 냈다. 책의 내용이 나의 견해와 일치해서 재미를 느꼈지만 한편으론 환경 파괴의 끝은 `멸망`이라는 결론을 얻어 숙연해졌다.
먼저 공룡에 관한 내용에 동감을했다. 인간이 제2의 공룡이 되는 것은 아닌가 라는 문제에 대해 나도 여러 번 생각한 적이 있었다. 공룡은 중생대의 생물로 지금의 인간처럼 지구 전역에 분포하며 가장 큰 세력을 과시했지만 알려진 바대로 환경의 변화에 적응하지 못하고 멸종된 비극의 생물이다. 인간과 다른 점은 공룡은 자연적인 환경파괴로 사라졌지만, 인간은 발달된 문명 때문에 인위적으로 자연을 위협하는 결과를 초래하고 있다는 것이다. 사실 인간이 무슨 권리로 모든 생물의 공용 터전인 지구를 이토록 파괴하고 있으며, 생태계의 기본 순리를 어지럽히는지 모르겠다. 인간은 생태계의 지배자로서가 아니라 그 구성원으로 존재해야 한다는 머리말의 한구절이 인상적이었다. 그런데 옛날 사람들은 이런 면에서 현대인보다 현명했던 것 같다 옷은 자연섬유로 입고, 집은 나무로, 그리고 음식은 자연식품을 먹으며 자연과 일체된 삶을 누린 반면 현대 도시인은 화학섬유의 옷, 콘크리트 집에, 품종 개량된 음식으로 생활하고 있다. 물론 과거에는 과학이 발달하지 않아서 현재와 같은 생활을 하지 못했지만 그때는 오염된 공기로 코를 막고, 산 속의 물도 믿지 못해 먹지도 못하는 경우는 없었을 것이다.
`자기 가축화`라는 말이 있다. 인간 스스로가 자신을 자연 환경에서 격리시켜 인위적인 환경에 길들이며 가축화시킨다는 것이다. 이책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말이다. 대부분의 인구가 도시에서 생활하는 요즘 현대인 모…(생략)



∴Tip Menu

과학도서생태학이야기를읽고과학독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