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과학도서
인쇄   

과학도서 - 호두껍질속의우주 호두껍질 속의 우주

등록일 : 2010-02-22
갱신일 : 2010-02-22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호두껍질속의우주 호두껍질 속의 우주.hwp   [size : 10 Kbyte]
  114   3   500   1 Page
 
  100%
 
호두껍질속의우주 호두껍질 속의 우주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호두껍질 속의 우주

「호두껍질 속의 우주」는 풍부한 도판들을 곁들여 우리의 우주를 지배하는 원리를 일반인들의 용어로 쉽게 설명하고 있다.` 이렇게 책을 소개하고 있지만, 반은 맞고 나머지 반은 틀리다. 아니 `거짓말이야`라고 외치고 싶을 정도로 어려웠다. 그나마 컴퓨터 그래픽으로 화려하게 치장한 컬러 도판이 있었기에 마지막 장까지 읽어는 볼 수 있었다. 이것도 상대성 이론에 적용해야 할 문제인가? 스티븐 호킹 박사의 설명은 간단, 명료, 명쾌하였지만, 받아들이는 사람에 따라 그렇지 않을 수 있다(?). 200여 페이지에 불과한 분량에 그림이 반 이상을 차지하는 이 책은 최신 천체물리학의 이론들을 담았기에 일반인들에게는 결코 쉽지 않다.
그러나 어려움을 느끼는 근본적 이유는 바로 경험의 부재에 있다. 쿼크같은 미시세계에서의 입자의 운동서부터 거시세계인 우주의 시작과 끝, 그리고 시간과 공간, 차원에 이르기까지 우리가 경험해 보지 못하고, 볼 수 없었던 이질적인 현상과 원리들을 이해하고 받아들이는 과정이 매우 힘든 것이다. 감각에 의존하는 인간의 사고체계의 한계가 적나라하게 드러난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이 책에 있는 수많은 컬러 도판들의 역할이 중요했던 것이다. 그림에 담아야 할 이론과 원리, 수학적 모델의 정확성과 명료성은 부족했던 감각적 경험을 보완할 수 있게 한다. 그런 면에서 이 책의 도판은 아주 기발하고 뛰어났다. 허시간, 차원, 시공간 같은 것들은 그림만 봐도 흥미로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반인을 대표하지는 않지만, 오로지 `지적 호기심` 하나 믿고 이 책에 도전했던 본인이 느끼기에는 아쉬움이 조금 남는다. 분량이 말해주듯이 함축적인 내용, 이해하기 힘든 용어, 어색한 문장들이 주는 난해함은 한 페이지를 넘기는 것도 힘들게 한다. P-브레인, M-이론, 초대칭이론, 초끈이론, 초중력이론, 양자이론 등은 알듯 하면서도 자신 있게 설명할 수는 없다. 깊이는 없으며 구체적이지 않고 그렇다고 쉽지 않은 모호한 상태가 내 머리 속에서 양자이론의 …(생략)



∴Tip Menu

과학도서호두껍질속의우주호두껍질속의우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