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생애의 아이들을 읽고서 내 생애의 아이들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내 생애의 아이들을 읽고서 내 생애의 아이들.hwp   [size : 28 Kbyte]
  29   0   500   2 Page
 
  _%
  등록일 : 2011-04-08

내 생애의 아이들을 읽고서 내 생애의 아이들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내 생애의 아이들
이 책은 빈센토로부터 시작해서 찬물 속의 송어까지 6가지 이야기로 구성되어 있다.
각자 한 아이를 대상으로 하고 있다. 빈센토는 학기초에 아버지와 떨어지기 싫어했고 아버지가 없는 학교에는 오기도 싫었던 빈센토에게 선생님이 다가가기 위해 무척 애를 썼고 빈센토는 자신의 마음을 열어 선생님을 받아들인 내용이다.
성탄절의 아이는 성탄절이 가까워지면서 다른 아이들 그러니까 프티 루이는 아버지에게 졸라서 상점에서 팔고 있는 초콜릿을 가지고 올 것이고 조니는 아버지가 여름에는 청소부를 하고 겨울에는 실직자 집안인데 어머니에게 졸라서 선생님을 위한 덧신을 만들고 있는 중이라고 했다. 하지만 정작 어머니가 게이름뱅이라서 이런 걸 잘 하려 하지 않는다는 점이 문제였다.
그리고 니콜라이네는 쓰레기를 버리는 곳 옆에서 재활용을 가지고 집을 만들어서 살고 있었다. 니콜라이의 어머니는 여름에는 생화를 키우고 겨울에는 조화를 만들어서 백화점에 싸게 팔면 백화점에서 비싸게 팔곤 했다. 이번 성탄절에 선생님에게 어머니가 만든 조화를 선물로 주고 싶어했지만 아버지가 반대를 해서 가지고 올 수 있을지 모르겠다면서 아주 안타까워했다.
다른 아이들도 마찬가지로 선생님에게 드릴 선물과 자신이 받고 싶어하는 선물이 무엇일까하고 생각하면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그런데 클레르는 어머니가 다른 가정의 가정부로 있으면서 선생님을 위해 뭔가 할 게 없었다. 클레는 다른 아이들보다 으뜸가는 모범생이었다. 추운 날씨에 눈보라가 치는 날이면 학교에 안오는 아이들도 많이 있었다. 하지만 클레르는 절대로 결석하는 아이가 아니었다.
그런 아이에게도 걱정은 있었다. 선생님을 위해 뭔가 드릴 수 없었기 때문이다.
선생도 잘 알고는 있었지만 뭐라고 말을 할 수가 없었다. 아무리 위로해도 소용이 없었다.
성탄절 전 날 많은 아이들이 선물을 주었다. 그리고 아이들에게 자신의 선물을 나눠주었다.
그러나 모두가 기뻐해야 할 날 클레르는 어두운 얼굴이었다.
성탄절 당일 날 클레르가 직접 선생…(생략)




내생애의아이들을읽고서내생애의아이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