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감상문
인쇄   

무인도의세소년을읽고나서 무인도의세소년

등록일 : 2011-11-07
갱신일 : 2011-11-07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무인도의세소년을읽고나서 무인도의세소년.hwp   [size : 23 Kbyte]
  27   0   500   3 Page
 
  _%
 
무인도의세소년을읽고나서 무인도의세소년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제목:무인도의 세 소년

나는 집에서 책을 ‘뭐읽을까?’ 하고 궁리하다가 무인도의 세 소년 이라는 책을 찾았다. 나는 로빈슨 쿠르소 와 비슷한 무인도 이야기 책을 좋아해서 엄청 흥미가 갔다. 어느 밤 태평양에서 한배에 폭풍이 엄청나게 내리치고 있었다. 그 배에 어린 선원 들이 있었다. 그 선원들은 재크라는 18살짜리 아이와 랄프라는 15살짜리 아이와 피터킨이라는 13살 짜리 아이가 있었다. 그 배에서 랄프와피터킨재크는 산호초에 다 닺자. 셋이 같이 보트에 올라타 힘껐 노를 젔는데 거대한 파도가 덮친다. 나는 그때 ‘누구 한명이라도 죽으면 어떡하지?’ 이런 생각 이 자꾸 떠 올랐다. 다행히도 세명은 한 섬에 다 같이 살아남았다. 피터킨은 정신을 못차리고 있었다. 랄프와재크는 물을 찾아 와서 피터킨 에게 먹여서 피터킨은 정신이든다. 그들은 그 섬의 이름을 산호초섬 이라고 짓는다. 다음날 그들은 산에 올라가서 그곳의 경치를 보고 알맞은데다 오두막집을 짓는다고 한다. 나는 어떻게 20살도 넘지 못하는 아이들이 오두막집을지 을수 있는지 궁금하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했따. 그들은 아주 행복하게 살고있어다. 그리고 얕은 바닷물이 있는 곳이 있었는데 그곳에 이름을 물의공원 이라고 붙인다. 그곳에 신기한 생명이 살고있었다. 재크가 창으로 찔러 보았는데도 아무런 이상이 없었다. 나는 그게 튀어나 올까봐 걱정이 되기도 하였다. 그들은 거기가 동굴이라는 사실을 알고 만약을 대비해서 그곳에 식양을 나두고 불을 피는 재료도 나두었다. 그런데 평화롭게 놀고 있는데 배한척이 산호초섬 으로 오고 있었다. 그들은 큰 나뭇잎으로 막 흔들었다. 그것을 보고 배가 왔다. 근데 자세히보니 무역 배가 아니고 해적선 이였다. 배는 순식간에 육지로 와서 먼저 세 소년 이 만든 오두막집으로 갔다. 해적들은 그 곳에 아무것도 없는거를 눈치채고 세소년을 찾았다. 세소년은 저번에 발견했던 물속 동굴에 숨어 식량을 먹으면서 10일 정도 있었다. 다행히도 나가 보니 아무도 없었다. 세 소년은 여행을 하기 위…(생략)



∴Tip Menu

무인도의세소년을읽고나서무인도의세소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