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감상문
인쇄   

갈매기의 꿈을 읽고 갈매기의 꿈을 읽고

등록일 : 2010-11-29
갱신일 : 2010-11-29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갈매기의 꿈을 읽고 갈매기의 꿈을 읽고- 2 2 2 2 .hwp   [size : 6 Kbyte]
  41   0   500   1 Page
 
  _%
 
갈매기의 꿈을 읽고 갈매기의 꿈을 읽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갈매기의 꿈을 읽고
나는 얼마 전 독후감 숙제로 갈매기의 꿈이란 책을 읽게 되었다. 모든 소설이 그렇듯이 이 책도 한번만 읽으면 그 신비스런 제목과 함께 이 책에 푹 빠져들게 된다. 문학은 삶의 이정표라고나 할까. 이 대목에서 소설도 제외는 아니다. 소설은 허구속에 지어진 세상이기는 하지만 어떠한 경험담보다는 삶의 올바른 이정표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나는 이 책을 읽는 순간 순수함이라는 단어가 내 심금을 울렸다. 이 책이 동화와 같은 순수함을 담아내지는 못하지만 이 책의 조나단 이라든지 여러 인물들의 꿈은 내 어릴 적 한여름 밤의 달콤한 꿈이었기 때문이다.
이 갈매기의 꿈이라는 제목 자체가 나에게는 매우 신비한 느낌을 주었다. 단지 먹는 데에 그 가치를 두는 동물 갈매기를 주인공으로 둠으로서 독자의 흥미를 유발하려는 지은이의 의도 였는 지도 모르겠다.
이 신비스런 제목처럼 이 책의 주인공 조나단도 그에 못지않다. 24시간이 비행연습 이라니. 어떻게 보면 매우 미련스런 일이 아닐 수 없다. 하지만 그에게 비행이란 삶의 매우 귀중한 가치였을 것이다. 흔히 사람들은 삶에서 황금을 매우 멋지게 묘사한다. 하지만 조나단은 그 황금과도 비행연습을 위한 시간과는 바꾸지 않을 갈매기로 보였다. 결국 그가 쫓겨나자 나는 왠지 모를 공허함을 느꼈다. 한때는 눈앞의 떡도 마다하는 그가 동화 같은 한편에 아름다운 꿈속의 젖어 사는 자로만 보였지만 그 때는 아니었다. 그 순간, 나는 이 책을 꺼내들며 내 심금을 울렸던 순수함이라는 단어를 깨달았다. 어릴 적 다른 아이들과 마찬가지로 꿈 많았던 한 소년이었던 나는 항상 반복되는 일상에 하품을 하며 도시의 뿌연 잿빛 하늘을 바라보곤 했다. 그러면서 내 마음도 변해 갔었던 건 아닐까? 흔히 사람들은 순수함이 자연의 것이라고 묘사한다. 자연의 순수함에는 변화가 없다. 춥고 어둡기만 하던 겨울이 끝나면서 하늘에는 마치 한 폭의 푸른 물감을 퍼놓듯 푸른 하늘이 되곤 한다. 이 조건 없는 아름다운 변화를 나는 잊고 살았다. …(생략)



∴Tip Menu

갈매기의꿈을읽고갈매기의꿈을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