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감상문
인쇄   

모래톱 이야기 모래톱 이야기

등록일 : 2011-12-07
갱신일 : 2011-12-07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모래톱 이야기 모래톱 이야기- 2 .hwp   [size : 12 Kbyte]
  45   0   500   2 Page
 
  _%
 
모래톱 이야기 모래톱 이야기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모래톱 이야기
저자 : 김정한
출판사 : 범우사

사회의 모순과 해결 방안..
몇 달 전부터 주 5일 근무제 시행 여부가 사회적 논란이 되어 기업가와 근로자 사이에 찬?반 양론이 대립되고 있다. 기업가는 노동 시간의 감소로 기업의 이윤 하락을 반대 이유로 제시한 반면, 근로자는 휴식과 여가의 증가로 노동 능률의 상승을 내세워 찬성했다. 그러나 이 논제는 안정된 직업을 가진 사람에게는 논의의 대상이 될 수 있으나, IMF 이후 경제적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다수에게는 납득하기 어려운 이야기이다. 그들에게는 주말 일자리를 박탈당하는 결과가 되기 때문이다. 결국, 이 제도는 안정되고 여유 있는 일부만을 위한 제도인 것이다. 올바른 사회 제도라면 사회 구성원 모두가 납득 가능한 것이어야 한다.
관찰자인 `나`는 나룻배 통학생인 까닭에 매일같이 지각을 하는 「건우」라는 학생에게 관심을 갖는다. 어느 날, 그의 집에 가정 방문을 가게 되고, 일기를 통해 그들이 사는 `조마이 섬`에 관한 내력을 알게 된다. 그 섬은 홍수와 같은 자연 재해로 모래가 쌓여 만들어졌으며, 일제 침략기와 해방 후 소유주가 자꾸만 바뀐다. 그의 가족은 조상 대대로 그곳에서 땅을 일구고 살아가지만, 그들에게 남겨진 것은 아무 것도 없다. 더구나 건우의 아버지와 삼촌의 죽음으로 생활은 더욱 어렵다. 그 해 처서 무렵, 폭우가 쏟아지고 조마이 섬은 위기에 처하게 된다. 건우 할아버지인 갈밭새 영감은 마을의 피해를 좌시(坐視)할 수 없어 둑을 무너뜨린다. 이때 유력자의 앞잡이로 보이는 사람들이 훼방을 놓는다. 몸싸움 중, 영감은 탁류 속에 한 명을 빠뜨리고 할아버지는 연행된다. 그렇게 무너진 둑 덕분에 위기를 면하게 되지만 건우의 행방은 알 수가 없다.
우리 사회에는 현실적 모순이 곳곳에 도사리고 있다. 강자(强者)는 약자(弱者)를 보호하고 못 가진 자를 도와가며 사는 것이 당연한 일이다. 그러나 유력자(有力者)들은 빈곤층들을 자신의 이익을 위한 방편으로만 대한다. 이 소설 속에서 `조마이 섬…(생략)



∴Tip Menu

모래톱이야기모래톱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