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지쓰기 -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를 읽고 나서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

감상문 > 기타 인 쇄 바로가기저장
즐겨찾기
키보드를 눌러주세요
( Ctrl + D )
링크복사
클립보드에 복사 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혀넣기 하세요
( Ctrl + V )
해당페이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로 미리보기 가능합니다.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를 읽고 나서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hwp   (1 Page)
가격  500

자료설명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를 읽고 나서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본문/내용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를 읽고 나서
저자 : 하이타니 겐지로
출판사 : 사계절
그래도 세상은 살만한 곳이야..
미나코에게..
미나코, 안녕?
처음 네 글의 제목을 봤을 때 난 우정에 대해 이야기하는 줄 알았어. 하지만 넌 내 예상을 완전히 뒤엎고, 사회에 대한 불만을 소재로 글을 썼더구나. 아무런 제약도 받지 않고 말이야. 그냥 네 마음 속에 있는 것을 있는 그대로 툭 털어놓았기 때문에 읽는 나도 편하게 잘 읽을 수 있었어.
미나코, 넌 사회에 대한 불만이 무척이나 많더구나. 특히 선생님들에 대해서는 더욱더 나쁜 감정을 갖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어. 내가 봐도 너희 학교 선생님들은 너무 심했어. 특히 요코야마 선생님 말이야. 어떻게 학생들 앞에서는 그렇게 얄밉게 행동하더니 자기 애인 앞에서는 갖은 애교를 다 떨 수가 있니?
그리고 자기 차가 긁혔을 때 무조건 너희 반…(생략)





연관검색어 #Tag
나이제외톨이와안녕할지몰라요  

← 비슷한자료
← `나 이제 외톨이와 안녕할지 몰라요`를 읽고…(생략)   [+]

 장바구니
(보관된 자료가 없습니다.)



등록정보
ID : korea0722
No : 109808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