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지쓰기 - 하늘나라에 띄우는 편지 내게는 아직

감상문 > 기타 인 쇄 바로가기저장
즐겨찾기
키보드를 눌러주세요
( Ctrl + D )
링크복사
클립보드에 복사 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혀넣기 하세요
( Ctrl + V )
해당페이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로 미리보기 가능합니다.
하늘나라에 띄우는 편지 내게는 아직.doc   (1 Page)
가격  500

자료설명
하늘나라에 띄우는 편지 내게는 아직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본문/내용
내게는 아직 한 쪽 다리가 있다.
하늘나라 띄우는 편지
안녕? 지금 저기저 별속에서 곤히 잠을 자고 있을 너에게 편지를 띄운다. 고통속 아름다운 웃음을 지은 너에게 말이야.. 너의 이야기를 한권의 책을 통해 읽어서 알고 있는 아이야. 고통의 아름다운 웃음에 대하여 많은 호기심을 갖고 내친구의 소개로 너의 아픔을 읽었어.
너의 아픔을 읽으면서 너무 많은 울음을 흘려서 지금 눈이 퉁퉁 부었어. 한 십년전 나보다 일찍 태어난 너. 살아 있다면 오빠이겠지. 하지만 너의 이름만 부르다본니 그냥 너라고 부를께. 1987년 10월 29일 너의 엄마와 아빠 품에 안겨진너는 공부에 뛰어난 실력을 보였지. 그리고 몇년 뒤 상관이 태어나자 형의 노력을 많이 했지. 나는 너의 모습을 보며 매일 티격태격하는 나의 동생과 나를 많이 반성했어. 정말 너와 나는 상반되는 아이였어. 나는 공부를 정말 싫어 하거든.
그래도 아빠와 엄마의 노…(생략)




 장바구니
(보관된 자료가 없습니다.)



등록정보
ID : limgwonsup2
No : 109817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