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도서 - 신화따라바다여행 신화따라

독후감 > 환경도서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신화따라바다여행 신화따라.hwp   [size : 26 Kbyte]
  75   0   500   2 Page
 
  _%
  등록일 : 2012-05-30

신화따라바다여행 신화따라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신화따라 바다여행

신화따라 바다여행은 여러가지 바다와 관련된 신화와 바다, 물고기 등의 기초상식(과학정보)이 나와있다. 또 이 책에 나와 있는 여러 신화들은 한국, 일본, 인도, 인도네시아, 프랑스 등 각각 다른 나라들의 신화이다. 여러 나라신화를 알게 되고 그 내용을 읽으며 지루하지도 않으며 기초상식(과학정보)도 알 수 있으니 일거양득, 일석이조라고 할 수 있다.
난 영원한 삶이 없을 거라고 생각한다. 왜냐하면 그렇게 까지 영생을 누리고 싶어했던 진시황까지도 얻지 못한게 영생이기 때문이다. 이 이야기 ??바다 깊은 곳에 있는 불로불사의 풀?? 은 메소포타미아라는 나라의 신화이다. 길가메시라는 사람은 어느 날 문득 죽고 싶지 않다는 생각을 했다. 그래서 죽지 않는 사람을 찾으로 갔다. 놀랍게도 절대로 죽지도, 늙지도 않는 사람을 찾아내었다. 그 사람의 이름은 바로 우투나피쉬팀과 그의 아내였다. 길가메시는 우투나피쉬팀에게 어떻게 하면 죽지않냐고 묻자 그는 6일 낮과 7일 밤을 자지 않으면 영원이 살 수 있다고 하였다. 하지만 길가메시는 6일 낮과 7일 밤을 자지 않기는커녕 오히려 6일 낮과 7일밤을 자버렸다. 길가메시는 크게 실망하고 돌아가던 도중 그의 아내가 젊어지는 풀이 어디있는지 가르쳐 주었다. 하지만 이것마저 뱀이 먹어 길가메시는 영생을 얻지 못하였다. 역시 영생을 얻을 수 는 없는 것 같다.
이 내용에 있는 미니상식(과학정보)에서는 가장 빠르게 헤엄치는 물고기와 가장 느린 물고기 그리고 바다가 언제쯤 생겼는 지가 나와있었다. 가장 빠르게 해엄치는 물고기는 바로 청새치와 황새치이다. 이 둘은 시솔 80~100킬로미터로 헤엄을 치며 가장 느린 물고기는 해마인데 1킬로미터를 가는 데 사흘이 걸린다고 한다. 마지막으로 바다는 생긴 것은 약 35억년 전이라고 한다.
나는 바다 밑으로 가라앉은 도시 ??아틀란티스??가 있다고 생각한다. 왜냐하면 실제로 1965년, 에게해에서 고대 성곽이 발견되었기 때문이다. 물론 아틀란티스의 것이 아닐 수도 있지만 나…(생략)




환경도서신화따라바다여행신화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