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도서 - 수학비타민을 일고 수학비타민을 읽고

독후감 > 수학도서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수학비타민을 일고 수학비타민을 읽고.hwp   [size : 14 Kbyte]
  32   1   500   2 Page
 
  100%
  등록일 : 2013-08-27

수학비타민을 일고 수학비타민을 읽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수학비타민을 읽고...

나는 솔직히 수학비타민이라는 책이 있는지 몰랐었다. 수학비타민이라는 책을 읽고 독후감을 쓰는 것이 수학 숙제라는 것을 알고 어머니께 말씀드려 보았더니, 어머니께서는 얼마 전에 신문에 놔왔다고 하시며 내게 그 책의 소개가 실린 신문을 보여 주셨다. 난 알지도 못하는 책이 신문에 실렸다는 것을 알고 재밌을까? 하는 생각을 하며 그 책을 서점에서 구입했다. 여러 분야 속의 수학을 재미있는 주제로 소개하였고 그 중에는 고스톱 이야기나 로또 복권 이야기 등, 수학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을 것 같은 주제들도 많았다. 그런 점이 관심 없던 수학을 재미있는 하나의 이야기 거리로 바꾸어 버리는 이 책만의 특별한 점인 것 같다. 이 책을 읽다 보면 학교에서 선생님과 함께 하며 배웠던 수학 용어들이 하나씩 나올 때마다 왠지 모르게 기뻤었고 그 예가 프랙탈 이었다. 학교에서는 프랙탈 카드를 만들어 보며 프랙탈이 어떤 것인지를 간단하게 알아보는 수업이 있었는데 그 프랙탈 이라는 것을 자세히 책으로 읽어보게 되어 신기한 것 같기도 한 느낌을 받았다. 프랙탈은 만델브로트라는 사람이 영국 서부의 리아스식해안을 보며 그 길이에 호기심을 가지다가 발견하여 프랙탈 이라는 용어를 만들었다고 한다. 부분이 전체를 닮는 자기 유사성을 가진 프랙탈의 형태인 대표적인 것으로는 눈의 결정을 뽑을 수 있고, 브로콜리도 프랙탈의 형태라고 한다.`달력에서 살아진 열흘` 부분에서는 정말 신기하다는 생각이 들었었다. 율리우스력의 평균적인 평년은 365.25일이다. 그런데 이 365.25일과 지구의 공전주기인 365.242196은 0.0078일, 즉 11분 14초라는 미세한 차이가 있다고 한다. 하지만 이런 미세한 차이도 세월이 흘러 누적되게 되면 커지게 된다. 그 결과, 1582년 즈음에는 그 차이가 거의 열흘이 되었다고 한다. 그 당시의 로마 교황인 그레고리 13세는 그래고리력을 만들면서 그 해 10월 4일 다음 날을 10월14일로 정했다고 한다. 그리하여 달력에서 열흘이 사라…(생략)




수학도서수학비타민을일고수학비타민을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