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도서 - 중학수학도우미를 읽고나서 수학독후감

독후감 > 수학도서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중학수학도우미를 읽고나서 수학독후감.hwp   [size : 27 Kbyte]
  80   2   500   2 Page
 
  100%
  등록일 : 2010-07-21

중학수학도우미를 읽고나서 수학독후감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방학숙제 때문이기도 하지만 나는 이번 학기에 수학성적도 많이 떨어져서 다시 수학의 흥미를 붙이기 위해 `중학수학 도우미`라는 책을 읽어보았다. 수학을 사랑이야기와 전쟁이야기로 재밌게 풀어서 고리타분함이 없지않아 있는 수학이 재미있게 느껴졌다.
이 책은 우선 내가 가장 궁금해하던 수학은 왜 배워야 하는가에 대해 나와 있다. 수학공부의 목적은 논리적이고 수치적인 생각을 가지라는 것이었다. 내가 살고 있는 이 세상이 디지털 세상이기 때문에 모든 것을 수치로 따져야 한다. 바꿔서 말하면 내가 이 세상을 살아가기 위해선 수학을 배워야 한단 얘기인 것 같다. 또 이 책에는 수학의 역사에 관해서도 나와있는데, 수학은 옛날부터 주입식으로 가르치고, 억지로 배워야만 했다고 한다. 정말 수학이 중요하긴 한 것 같다. 사회에서는 보다 정확한 것을 원하고, 확실한 것을 원하는데, 그러기 위해선 수치적이어야 하기 때문이다. `수치적` 말만 들어도 귀찮다는 느낌이 든다. 하지만 나는 과학을 좋아하기 때문에 이번 겨울방학에 고등부과정을 하면서 과학경시를 준비하고 있다. 그런데 물리공부를 하면 할수록 수학은 항상 중요하다는 생각을 하게된다. 물리를 풀려면 삼각비, 삼각함수, 미분, 적분 등을 알고 있어야 더 쉽게 풀렸기 때문이다. 그래서 수학과 물리는 아주 밀접한 관계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했다. 또 앞으로 수학공부를 개을리 하지 않겠다고 마음 먹었다.
아르키메데스는 학문에 대한 사랑이 매우 깊었다고 알려져 있다. 그는 한원에 내접, 외접하는 정다각형의 변의 길이를 재어 원주율을 소수 다섯째 자리까지 구했으며, 평면도형에 대한 연구, 구와 원기둥에 대한 연구 등 도형에 대한 많은 연구가 전해져 오고 있다. 그가 죽는 순간에도 도형에 대하여 연구하고 있었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이며, 자신이 발견한 기하학적 도형에 대하여 대단한 긍지를 가졌던 것으로 생각된다. 평소에 자신이 죽으면 묘비에 새겨달라고 말했을 정도로 그가 죽은지 137년이 지난 기원전 75년 키케로가 로마의 감찰관으로…(생략)




수학도서중학수학도우미를읽고나서수학독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