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도서 - 부분과전체를 읽고,, 독서독후감 부분과전체

감상문 > 과학도서 인 쇄 바로가기저장
즐겨찾기
키보드를 눌러주세요
( Ctrl + D )
링크복사
클립보드에 복사 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혀넣기 하세요
( Ctrl + V )
해당페이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로 미리보기 가능합니다.
부분과전체를 읽고,, 독서독후감 부분과전체.hwp   (4 Page)
가격  500

카카오 ID로
다운 받기
구글 ID로
다운 받기
페이스북 ID로
다운 받기

자료설명
부분과전체를 읽고,, 독서독후감 부분과전체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본문/내용
제목: 부분과 전체
글쓴이: 하이젠베르크(독일의 이론물리학자이며 N.보어의 지도 아래 원자구조론을 검토하여 양자역학의 시초가 되는 연구를 하였으며, 불확정성원리에 대한 연구로 새로운 이론의 개념을 명확하게 하였다. 출처-네이버 백과사전)
내용(요지):
0.머리말: 이 책은 저자 자신이 살았던 최근 50년간에 발전해 온 원자물리학에 관한 이야기들입니다. 자연과학이란 실험에 그 근거를 두고 있으며, 바로 그 실험에 종사하고 있는 사람들은 실험의 의미에 관해서 서로 숙고 하고 토론하는 과정에서 일정한 성과를 얻게 되는 것입니다. 바로 이와 같은 토론이 이 책의 주요한 내용이 되고 있으며, 과학은 토론을 통해서 비로소 성립된다는 사실이 분명하게 밝혀질 것입니다. 끝으로 저자는 가능한 한 넓은 범위의 사람들이 그 토론에 참여해 주었으면 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1. 원자론과의 만남(자연과학은 경험에서 나오는것이다. 그런게 아니다라의 토론을 토대로 전개)

나…(생략)

2.물리학을 연구하다(내가 수학과 갈려고 하다가 물리학을 전공하게 됐다는 내용)

3.현대물리학에서의 [理解(이해)]라는 개념(현대물리학에서의 이해가 뭔지를 알려주는거 같다.)

4.아인슈타인과의 대화

5.신세계로의 출발

6.자연과학과 종교에 대한 첫 대화

7.원자물리학과 실용주의적 사고방식

8.생물학과 물리학 및 화학의 관계에 대한 대화

9.언어에 대한 토론

10.혁명과 대학생활

새롭게 이 나라를 재건하려는 청년들과 힘을 모아서 이 세계를 개선해달라고 하는 한 학생과 이 파국이 끝날 때 까지 여러 가지 불행을 피할수 있으리라는 희망을 갖지 말라는 나의 생각이 대립여 토론을 하고 있습니다.

11.원자기술의 가능성과 소립자에 관한 토론

나는 빛의 산란에 대해 계산해보고, 오일러는 에너지가 높은 소립자가 충돌 하였을 때에 어떠한 일이 발생했는지를 생각해보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몇 달 동안 이러한 계획에 따라서 연구를 한 결과. 나의 계산 결과에서는 원자핵의 B(베타)붕괴의 경우 표준적인 상호작용이 높은 에너지에 의해서 매우 강한 상호작용으로 될 수 있다. 그래서 에너지가 높은 두 소립자는 아마도 많은 새로운 소립자를 발생 시킬 것이다라는 결론을 주고 있습니다.

12.통일장의 이론

나는 물질장의 내부 상호작용이 표현될 수 있는 여러 가지 형식을 되풀이 반복하면서 연구를 계속해 나간다. 갑자기 흔들리는 상들 밑에서 이상하게도 높은 대칭성을 갖는 장의 방적식이 떠올랐다. 장의 방정식은 단순성과 고도의 대칭성에 있어서의 유일한 형상을 갖추는 있는 것이라서 소립자의 통일장이론의 올바른 출발점이 될수 있다는 희망을 가지고 있었기만 할뿐, 통일장이 어떤것인지에 대해서는 이야기를 해주지 않고 있습니다.

13.후기

서문에서 저자 자신이 말하고 있는 바와 같이 토론과 대화에 있어서 원자물리학이 항상 주역을 연출하고 있는것은 아니었다. 그야말로 인간적이고 철학적이며 정치적 문제들이 얽혀가고 있었습니다.

*나는 이걸 통해 뭘 무엇을 얻었습니까?

=> 과학이란 깊게 들어가면 갈수록 많이 알아가면 갈수록 어렵다는것을 얻은것 같습니다.

*감명 깊게 읽은 문구

=>王이 工事(공사)에 착수하면 비로소 일꾼들에게 할 일이 생긴다. 우리가 바라는 무엇인가 뜻 있는 일이 생긴다면 그때 참다운 기쁨을 알게 될수 있다라고 해서 이 문구를 택했습니다.

=>이 글은 수학에 관한 부분과 전체 이런 내용인지 알았지 과학 실험, 이런 주제를 토론으로 전개되어 가는 책인지는 몰랐습니다. 이 글 진짜 읽어도 뭐가 뭔지 모르겠을뿐더러 머릿속에 남아 있는 내용이 없습니다. 특히 한자성어가 너무 많아서 책을 읽어가면서 너무 많이 막혔습니다.

진짜 이 책 읽는거를 비추천 한다는게 저의 생각입니다.

*새로운 지식





 장바구니
(보관된 자료가 없습니다.)



등록정보
ID : hmsgd82
No : 109853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