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색자작 - 봄봄 각색 봄봄 각색

감상문 > 기타 인 쇄 바로가기저장
즐겨찾기
키보드를 눌러주세요
( Ctrl + D )
링크복사
클립보드에 복사 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혀넣기 하세요
( Ctrl + V )
해당페이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로 미리보기 가능합니다.
봄봄 각색 봄봄 각색.hwp   (7 Page)
가격  500

카카오 ID로
다운 받기
구글 ID로
다운 받기
페이스북 ID로
다운 받기

자료설명
봄봄 각색 봄봄 각색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본문/내용
"장인님! 인제 저……"
내가 이렇게 뒤통수를 긁고, 나이가 찼으니 성례를 시켜 줘야 하지 않겠느냐고 하면 대답이 늘,
"이 자식아! 성례구 뭐구 미처 자라야지!"하고 만다.
이 자라야 한다는 것은 내가 아니라 내 아내가 될 점순이의 키 말이다.
내가 여기에 와서 돈 한푼 안 받고 일하기를 삼 년하고 꼬박 일곱 달 동안을 했다. 그런데도 미처 못 자랐다니까 이 키는 언제야 자라는 겐지 짜장 영문 모른다. 일을 좀더 잘해야 한다든지, 혹은 밥을 많이 먹는다고 노상 걱정이니까 좀 덜 먹어야 한다든지 하면 나도 얼마든지 할말이 많다. 허지만 점순이가 아직 어리니까 더 자라야 한다는 여기에는 어째 볼 수 없이 고만 빙빙하고 만다.
이래서 나는 애초 계약이 잘못된 걸 알았다. 이태면 이태, 삼 년이면 삼 년, 기한을 딱 작정하고 일을 해야 원할 것이다. 처음에는 성례시켜준다는 소리에 좋아서, 덮어놓고 딸이 자라는…(생략)


비슷하지만 다른자료
  • 봄봄을 읽고 봄봄 3 3   ↑   [+]
  • 봄봄을 읽고나서 봄봄   ↑   [+]
  • 봄봄을 읽고 봄봄   ↑   [+]
  • 봄봄을 읽고나서 봄봄   ↑   [+]
  • 봄봄을 읽고 봄봄   ↑   [+]
  • 비슷할듯말듯 추천자료

    연관검색어 #Tag
    봄봄  

    ← 비슷한자료
    ← 봄   [+]
    ← 봄봄을 읽고나서   [+]
    ← 다시, 봄봄을 읽고   [+]
    ← 김유정의 봄봄 독후감   [+]
    ← 봄   [+]
    ← 봄봄 독후감   [+]
    ← 봄 봄   [+]
    ← 봄봄을 읽고나서 봄봄 3 3   [+]

     장바구니
    (보관된 자료가 없습니다.)



    등록정보
    ID : hyzip47
    No : 10986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