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색자작 - 날아오를것인가 기어갈것인가 산문날아오를

감상문 > 기타 인 쇄 바로가기저장
즐겨찾기
키보드를 눌러주세요
( Ctrl + D )
링크복사
클립보드에 복사 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혀넣기 하세요
( Ctrl + V )
해당페이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로 미리보기 가능합니다.
날아오를것인가 기어갈것인가 산문날아오를.hwp   (2 Page)
가격  500

카카오 ID로
다운 받기
구글 ID로
다운 받기
페이스북 ID로
다운 받기

자료설명
날아오를것인가 기어갈것인가 산문날아오를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본문/내용
(산문)날아오를 것인가 기어갈 것인가
바람조차 불지 않아서 모래조차 흩날리지 않는 아무 미동 없는 모래의 파도 속에 메마른 느낌으로 촉촉히 젖은 책을 들고 방향을 찾아야만 하는 다급함. 서툰 발걸음으로 여기 저기 떼어놓긴 하지만 이리서 있어도 저리 서 있어도 주위는 똑같기 마찬가지다. 촉촉히 젖은 책이란 놈은 마지막 희망이기나 한 것인지 혹은 마지막 열쇠로의 의미라도 지닌건지? 붙들기를 잡았던 그 순간부터 놓을 순 없는 것이었다. 갈색 빛의 꽤 단단해진 표지에 새겨져 있는 금빛 글자! 만남을 시작했던 그 순간부터 간간히 불었던 바람만이 그 금빛 글자를 스치고 지나갔다.
"싯다르타!"
나는 그 책 한권을 들고 사막 한가운데에 서있다. 그 단 한 권의 책에는 날 분노케 하는 요소가 있는가 하면 다시 그 분노를 내 자신에게 되돌려 사그라들게 하는 엄숙한 다그침이 배어있다
그 다그침이란 것은 참으로 마음…(생략)




 장바구니
(보관된 자료가 없습니다.)



등록정보
ID : wjdghldbf007
No : 10986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