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밤 독후감 독후감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달밤 독후감 독후감.hwp   [size : 26 Kbyte]
  11   0   500   1 Page
 
  _%
  등록일 : 2010-11-01

달밤 독후감 독후감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독후감》
달밤

늦은 밤, 공부를 하다가 갑자기 머리가 아프기 시작하였다. 그 아픈 머리를 가라앉히기 위해서 나는 옆 책꽂이로 손을 뻗었다. 내게 잡힌 책은 우연히 어떤 단편집이었다. 나는 어떻게든 되라는 식으로 아무 곳이나 펼쳐 읽기 시작했다. 한참을 읽었고, 나는 그 중에서 재미있는 단편 하나를 찾아냈다. 이태준의 ‘달밤’이라는 이야기였다.

달밤은 이야기의 화자가 ‘황수건’이라는 한 반편이를 관찰하는 식으로 전개된다. 그는 그다지 정상적이지는 않은, 그러나 지극히 천진스러운 인물이다. 아무에게도 도움을 주지도 않지만 그렇다고 누구에게 해를 끼치지 않고, 소박한 꿈만을 가슴에 안고 살아가는 인물이다. 하지만 세상은 그에게 매정하기만 하다. 기껏 얻은 일자리도 빼앗겨 버리고, 하려는 장사마저 파산해버리고 만다.

의문이 든다. 과연 이렇게 선천적으로 태어난 사람은 다른 평범한 사람과 같은 행복도 누려보지 못하고 생을 끝마쳐야 하는지 말이다. 갑자기 같은 학교의 한 아이가 생각난다. 유난히 어리고 천진스러운 아이, 항상 웃으면서 다니는 아이이다. 그러나 아이가 바보스럽기 때문일까? 애들은 그 아이를 때리고, 이용한다. 준비물마저 뺏어버리고, 심부름도 시키고 자신에게 아무런 피해도 주지 않는 그러한 아이를 괴롭힌다. 보는 사람이 더 애처롭다. 막아보려 하지만 한 사람의 노력이 반 전체 아이에게 영향 줄 수는 없는 노릇이다.

어쩌면 당연한 사실일지도 모른다. 세상 물정 모르는 사람들이 사회에 나오면 사기를 당하고 파산하는 일, 학교에서 머리가 떨어지는 애들을 이용해 먹는 일 등등, 그 모든 것이 안타깝지만 모두 자연의 이치에 맞는 일들이다. 오히려 고치려는 사람이 이치에 어긋나는 행동을 한다는 생각이 들고, 그 생각이 맞는지 그러한 사람들도 결국은 사회의 물결에 순응하고 만다. 작가도 그렇게 생각한 것 같다. 결말에서 ‘나’는 황수건이라는 인물의 문제를 결국 해결해주지 못하고, 단지 그가 걸어가는 모습을 안타깝게 바라볼 뿐이기 때문이…(생략)




달밤독후감독후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