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인의 사랑 독일인의사랑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독일인의 사랑 독일인의사랑.hwp   [size : 25 Kbyte]
  56   0   500   1 Page
 
  _%
  등록일 : 2013-01-21

독일인의 사랑 독일인의사랑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독일인의 사랑

이 작품은 제목이 말해주는 것처럼 무척 사랑스럽고 서정적인 작품이다.
독일의 유명한 낭만파 시인 빌헬름 뮐러의 아들로 태어난 막스 뮐러는 문학적인 집안 환경으로 인해 그도 어려서부터 예술적 소양를 기르게 되었다. 막스뮐러의 대표작이라 할 수 있는 `독일인의 사랑`은 한 독일 청년의 순수하고 관년적인 사랑을 그린 작품으로 생각했던 것 보다 훨씬 더 낭만적이고 서정적인 작품이었다. 일생을 병석에서 보낼 수 밖에 없는 연상의 여인 마리아와 사랑은 가슴 시리도록 아픈, 그러면서도 아름다운 사라의 이야기를 통해 우리에게 삶의 의미와 사랑의 본질에 대해 이야기해주고 있다. 구성형식도 독특해서 주인공 청년이 모두 8개의 추억을 회상하는 형식으로 되어있다. 제 1장 첫번째 추억에서 이러한 말이 나온다."유년 시절의 기억은 참신하고도 경이롭다. 그러나 어느 날 문득 우리는 이런 평화에서 밀려나 갑자기 어두컴컴하고 외로운 길을 걷게 되는 자신을 발견하게 된다. 우리 ,심각한 얼굴로 그것을 죄악이라고 말하지 말자. 차라리 이렇게 말하자. 우리들은 아무것도 몰랐으며 단지 어떤 자연의 섭리에 따라갈 뿐이라고 꽃봉오리가 꽃이되고 그 꽃이 열매가 되며 끝내는 한 줌의 흙으로 되돌아가듯, 그렇게 우린 성장래 가는 것이라고..."
꽃이 열매가 되고 열매가 한 줌의 흙이 되듯 언젠가는 모든 것이 자연의 섭리에 따라 변하더라도 주인공과 마리아와의 사랑은 우리의 가슴 속에 영원히 변치않는 작은 진리로 남아있을 것이다. 이 책에서 가장 나를 감동시킨 것은 허약하고 창백한 마리아의 고귀하고 순결한 영혼이었다. 신은 왜 그토록 아름다운 그녀에게 가혹한 운명을 내리셨을까? 그녀의 생명은 매일매일 짧아지지만 그녀는 신을 원망하지고 자신의 꺼져가는 생명을 구원하지도 않고 신에 대한 경외와 존경의 마음으로 기도한다. 그년는 오래전 청년에게서 "이 반지를 내게 주고 싶거든 네가 가지고 있어야 해 네 것은 다 내것이니까."라는 말과 함께 되돌려 받았던 반지를 다시 그에게 돌려주며 "당신의…(생략)




독일인의사랑독일인의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