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전태일을 읽고 독후감 독후감 독 전태일을읽고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독후감 - 전태일을 읽고 독후감 독후감 독 전태일을읽고.hwp   [size : 14 Kbyte]
  71   4   500   1 Page
 
  100%
  등록일 : 2010-07-21

독후감 전태일을 읽고 독후감 독후감 독 전태일을읽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전태일`을 읽고

처음 `청년노동자 전태일`이라는 책의 제목을 보고는 전태일이 누구이며, 무엇을 했던 사람인지 잘 몰랐다. 하지만, 책을 한 장 한 장 읽어 가면서 전태일의 어려움을 극복해 나감과, 아름다운 그 내면의 모습에 푹 빠져서 책을 놓을 수가 없었다.
평전 `전태일`의 배경은 1960~70년대 인데, 그 모습이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더욱 처참하고 안타까웠다. 전쟁이 끝나고 우리나라도 산업화의 영향으로 공장들이 들어설 때에, 우리나라의 대부분의 학생들은 학교도 포기하고 공장에서 일해야 만 했다. 게다가 나를 더욱 놀라게 한 것은 그 일하는 환경이었다. 하루에 많으면 18시간까지 일하면서도, 그 작업 환경 또한 허리도 펴기 힘들 정도의 작고 밀페된 공간 이었다. 그리고 노동자들이 받는 임금 또한 일한 것에 비해 너무 적었으므로 노동자들은 오히려 건강과 형편이 나빠져 갔다. 전태일은 이런 상황에서 같은 노동자로써 노동자들이 좀 더 나은 환경에서 일하고, 일한만큼의 대가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했던 사람이었다.
전태일은 평화시장에서 일하던 재단사이다. 그도 하루에 18시간씩 일하는 노동자이다. 그러나 그는 자신보다 재단사들의 밑에서 잡일을 하는 시다라고 불리는 여자애들의 노동의 모습을 보고 안타까워하며 자신은 끼니도 걸러 가면서 항상 그들을 먼저 챙기고, 돕기를 힘썼다. 난 피를 토해가면서 일하는 시다들의 모습은 매우 잊기가 힘들다. 어린나이임에도 무시당하며 마치 기계처럼 일만해야 했던, 자신들의 몸은 신경 쓸 틈도 없었던 그런 시다(여자노동자)들을.
그러다 전태일은 노동자들이 필요 이상으로 천대받으며 존중받지 못 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러다 `근로기준법`이라는 책을 발견하게 되었고 그는 그 책을 읽어가면서 분노와 올라오는 화를 누르기가 힘들었을 것이다. 왜냐하면 그 책에서는 지금까지 꿈꿔보지도 못했던 사실들이 법으로 정해져 있는데도, 많은 노동자들은 그런 사실도 모른 체 부당하게 일해 왔기 때문이었다.
그 후에 전태일…(생략)




독후감전태일을읽고독후감독후감독전태일을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