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숙제 바위를 읽고 독후감숙제 바위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독후감숙제 바위를 읽고 독후감숙제 바위 .hwp   [size : 26 Kbyte]
  74   0   500   1 Page
 
  _%
  등록일 : 2010-07-21

독후감숙제 바위를 읽고 독후감숙제 바위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김동리의 `바위`를 읽고-

지금 생각해 보아도 `김동리`라는 작가는 들어본 적이 없는 것 같다. 그래도 책 마지막에 실려있는 이 소설을 마무리하고 다른 책으로 넘어가야겠다는 생각에 읽어보게 되었다. 그러고 보니 2학년 때가 생각난다. 그 때 소설의 내용을 칠판에 쓰는 발표를 했었는데 잘 생각이 안 나서 다 못 끝냈던 기억이 있었다. 정말 의미있는 추억이었다.
아무래도 이 소설에 나오는 주요 인물들의 불행은 술이 어머니의 병으로 인해 생긴 것 같다. 만약에 술이 어머니가 문둥병에 안 걸렸더라면, 술이는 어머니 약값으로 나간 돈으로 가정을 꾸리고, 평범한 삶을 살고 있었을 것이다. 그렇게 무정하게 아내보고 죽으라 하던 술이 아버지의 마음도 이해할 만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러나 그저 죄책감만 안고 있는 술이 어머니의 마음은 어떠하였을까! 결국 남편이 비상이 든 떡을 주었을 때는 정말 죽고 싶은 심정이 들었을 것이다. 술이 어머니가 남편과 헤어지고 혼자 헤매다 고생 끝에 토막을 짓는 과정에서 그 힘든 과정을 묘사하는 부분은 병으로 고생하고 있는 문둥병 환자의 고통을 절실히 표현하였다.
그리고 이제 절망속의 삶을 살고 있는 술이 어머니의 마음에 희망을 심어준 소재가 있으니, 바로 복바위이다. 복바위는 ‘복을주는 바위다’하여 생긴 이름인데, 술이 어머니는 이 바위를 정성껏 갈던 끝에 그토록 기다리던 술이를 만난다. 그렇게 꿈에 그리며 만나길 바랬던 아들을 만났으니 얼마나 기뻤을까! 나는 그 기쁨을 맛본 적이 없지만, 복바위를 정성껏 간 끝에 술이를 만났다는 구성은 너무나 강한 우연성을 띠고 있어서 좀 억지스러운 구성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술이는 어머니와 만나서 같이 살자고 이야기하지만, 모자간의 만남이 그것으로 마지막이 될 줄이야! 그 뒤로도 술이 어머니는 술이를 만나게 해 달라고 복바위에 간절히 청하지만, 동네 사람에게 발견되어 맞을 뿐이었다. 그러나 이 때, 술이는 형무소에 복역중임을 아주머니들의 대화에서 알 수 있었다.
한편, 술이 어머니는 복바…(생략)




독후감숙제바위를읽고독후감숙제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