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키호테를 읽고 돈키호테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돈키호테를 읽고 돈키호테- 2 .hwp   [size : 29 Kbyte]
  36   0   500   2 Page
 
  _%
  등록일 : 2011-05-04

돈키호테를 읽고 돈키호테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돈키호테>

한번은 친구에게 ` 이런 돈키호테 같은 놈 ` 이란 소릴 많이 들었다. 그때는 돈키호테가 뭔 줄 몰라서 화내지 못했다. 그런데 5반에 붙여있는 고전 200선에서 돈키호테가 눈에 들어와서 읽게 되었다. 처음에는 좀 어려울 것 같이 보였다. 하지만 쉬웠다. 아니 재미있었다. 어떤 책보다 더 유쾌했고 교훈도 남았다. 흥미를 유발하며 감동을 주는 영화처럼 말이다. 그리고 한편으로는 이제 돈키호테가 얼마나 나쁜 욕 인줄 알게되었다. 그의 처음부터 시작하는 미친 행동으로부터 말이다.
그는 올래 똑똑한 귀족이었다. 나처럼 책을 많이 읽는 사람이었다. 하지만 문제는 그게 너무 심하다는 것이다. 특히 아니 절대적으로 기사 이야기를 좋아하였다. 요즘으로 말하면 무협지 같은 거 말이다. 그런데 불쌍하게도 중독되어서 자신이 기사인줄 착각하게 된다. 그런데 여기에서 한가지 의문이 생겼다. 그런 일이 가능할까? 곰곰이 생각해 보니 가능할 것 같다. 현대 사회에서 그와 유사한 예를 찾은 것이다. 컴퓨터 게임에 중독된 어떤 아이가 자아를 잃고 자신이 게임의 주인공처럼 칼을 들고 여동생을 살해한 것이다. 생각하면 할수록 슬프고도 끔찍한 일이다. 그의 부모님은 얼마나 슬펐을까? 두 명의 자식을 잃었기 때문이다. 국어 교과서의 유리창이라는 시의 화자 보다 더 말이다. 아무튼, 돈키호테도 그 아이처럼 자신이 기사 인 것처럼 착각한 것이다. 한마디로 정신병자가 된 것이다. 그래서 그는 떠난다. 아버님께 물려받은 낡은 창과 방패, 갑옷과 투구를 쓰고 또 늙어빠진 말을 타고 말이다. 우수 웠다. 이미 기사가 존재하지 않는 사회에서의 그 모습이 말이다. 만약 현재에 어떤 사람이 장군복장을 하고 나타난다고 가정한다면 얼마나 웃기겠는가? 하지만 우려도 되었다. 창으로 사람을 죽이면 어찌 할 것인가. 그는 나쁜 정신병자가 되는 것이다. 그런데 그 염려는 쓸데없는 생각이었다. 그는 풍차를 거인으로 착각하고 나무를 괴물로 착각하는 등 상식 밖의 이상한 행동을 하게 된다. 우수 웠지만…(생략)




돈키호테를읽고돈키호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