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퀴엠 독후감 레퀴엠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레퀴엠 독후감 레퀴엠.hwp   [size : 26 Kbyte]
  24   0   500   2 Page
 
  _%
  등록일 : 2011-03-12

레퀴엠 독후감 레퀴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레퀴엠-CJK

진중권의 새로운 책이 나왔다. 『레퀴엠』(휴머니스트)이라는 이름을 달고 나온 이 책은 전쟁과 죽음에 관한 이야기이다. 총 8장으로 구성되어 있고 각장마다 전통적인 레퀴엄(진혼곡)의 가사로 시작하여 전쟁과 죽음을 소재로 한 종교예술작품을 수록하고 있으며, 미학의 관점에서 전쟁이라는 현상을 기록하고 있다. 전쟁은 인류의 역사 만큼 오래된 것이고, 그에 따른 죽음 역시 낯설지 않다. (나의 죽음과 연결되기 때문에 낯설지 않은 것인지, 아니면 역설적으로 나의 죽음과 연결되지 않기 때문에 낯설지 않은 것인지 딱 꼬집어 말할 수 없지만.)

가깝게는 미국이 침범한 이라크 전쟁 때문에 쓰여진 책이겠지만, 조금 멀리는 우리와 전쟁이 그리 멀지 않기 때문에 전쟁에 대한 성찰이 필요하다고 판단했기에 쓰여 졌을 이 책에서, 진중권은 그의 평소의 어투와는 달리 머뭇거린다. 그 머뭇거림이 오히려 거침없음보다 신뢰가 간다. 가령, 서문은 이렇게 끝난다.

??야만은 아직 우리의 것인지도 모른다. 우리는 과연 평화주의자인가? 반전시위에 나갔던 우리는 이번 전쟁에 반대한 것일까? 아니면 모든 전쟁에 반대한 것일까? 모르겠다. 우리는 왜 이 전쟁에 반대했을까? 그것이 ??전쟁??이기 때문에? 아니면 그 전쟁이 ??부당??하기 때문에? 모르겠다. 아직도 우리는 ??정의로운 전쟁??이 있다고 믿는 것일까? 아니면 모든 전쟁은 정의롭지 못하다고 믿는 것일까? 역시 모르겠다. 어쩌면 우리는 마음 속 깊은 곳에서 아직 평화주의자가 아닌지도 모른다. 선뜻 모든 전쟁에 반대한다고 말하지 못하고 머뭇거리는 그만큼, 야만은 우리의 것이다.//그 야만의 희생자들에게 영원한 안식을…….??

한 문단 안에 물음표가 7개나, 모르겠다는 표현이 5번이나 적혀있다는 것은 조심스런 자기 부정이 아니면 성실한 성찰일 것이다. 어쩌면 전자가 후자와 연결됨으로 완성되는 것이겠지만. 진중권은 그렇게 전쟁에 대하여 조심스럽게 접근하고 있다. 이 책은 그러므로 전쟁에 대한 -특히 이라크 전…(생략)




레퀴엠독후감레퀴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