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체 재활용

감상문 > 과학도서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파일 : 인체 재활용[2].hwp   (2 Page)
가격  500

자료설명

읽고나서 쓴 독후감입니다.

본문/내용
인체재활용 유명 저널리스트인 메리 로치가 시체와 인체, 영혼에 대한 중세의 수술이었던 고문서부터 최근 저잣거리에 나도는 소문인 인육 만두까지 연구용으로 기증된 시체가 어떻게 활용되고 있는지 취재한 결과물이다. 끔찍하고 혐오스러울 수 있는 이야기지만 저자만의 독특한 필체가 만나 밝고 유쾌한 글로 탄생됐다. 시체는 해부학 실습뿐 아니라 수술 연습용, 과학 실험용으로 사용되기도 하고, 뇌사자의 시체는 다른 사람들을 살리는 데 이용되기도 한다. 또한 표본이 되어 교육용 자료가 되기도 한다. 마지막으로 퇴비가 되어 다시 땅으로 돌아가기도 한다. 이 책을 덮을 때쯤 독자는 죽음과 사체에 대한 자신의 생각이 변화되었다는 사실을 발견하게 될 것이다. 죽음 후에 인체를 기증하는 것이 저자가 서문에서 밝힌 대로 ‘세상을 뜨면서 공원 벤치를 하나 기증하는 것과 다를 바 없이 느껴질 것이다. 『인체재활용』은 유명 저널리스트인 메리 로…(생략)

연관검색어 #Tag
인체재활용  

← 비슷한자료
← 인체 재활용을 읽고   [+]
← 인체 재활용   [+]
← 인체 재활용을 읽고나서   [+]

 장바구니
(보관된 자료가 없습니다.)



등록정보
ID : memopad
No : 220128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