쓰고 싶다 쓰고싶지 않다

감상문 > 독후감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파일 : 쓰고 싶다 쓰고싶지 않다.hwp   (2 Page)
가격  500

자료설명

쓰고 싶다 쓰고싶지 않다

본문/내용
쓰고 싶다 쓰고싶지 않다 사람들이 점점 더 책을 읽지 않는다는 말은 일상어가 되었으나, 반면 쓰기 분야는 전성시대다. 다양한 직업군의 사람들이 SNS를 통해 삶의 이야기를 전하고, 많은 이들이 작가라는 이름을 갖게 되길 간절히 희망한다. 지금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쓰기란 좀 더 자신을 잘 표현하기 위해 갖추어야 할 능력이 되었다. 다양한 표현의 시대, 이 책 『쓰고 싶다 쓰고 싶지 않다』는 마음이 글로 표현되기까지의 뒷모습을 조명한다. 각자의 일과 삶에서 직접적으로든 간접적으로든 쓰기가 영향을 미치는 사람들인 전고운, 이석원, 이다혜, 이랑, 박정민, 김종관, 백세희, 한은형, 임대형 9인의 이야기는 마치 우리 모두의 영화처럼 생생하게 펼쳐진다. ‘쓰고 싶다와 ‘쓰고 싶지 않다는 깊은 고민을 드러낸 제목처럼 완성의 글이 주인공이 아닌, 마침내 쓰는 사람이 되기까지의 파도와 같은 마음의 움직임을 바라보게 될 것이다. 어…(생략)

연관검색어 #Tag
쓰고싶다쓰고싶지않다  쓰고싶다  쓰고싶지않다  

 장바구니
(보관된 자료가 없습니다.)



등록정보
ID : memopad
No : 22083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