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도서 - 지구 46억년의 고독`을 읽고 환경독후감이예요

독후감 > 환경도서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지구 46억년의 고독`을 읽고 환경독후감이예요.hwp   [size : 28 Kbyte]
  82   2   500   2 Page
 
  100%
  등록일 : 2011-03-11

지구 46억년의 고독`을 읽고 환경독후감이예요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독후감>
지구?46억년의 고독


처음 과제를 받았을 때는 상당히 난감했다. 과연 어떤 책으로 독후감을 써야 할까? 결국 어떤 책이라는 확실한 생각 없이 일단 서점에 가서 골라보기로 했다. 서점에서 여러 가지 책을 보면서 찾던 중 범위를 좁혀서 고르다 보니결국에는 이 책을 고르게 되었다.
평소에 나는 환경에 조금은 관심이 많았다고 자부했다. 수질오염, 대기오염, 토지오염 등등... 그리고 피해도 조금 위험하다고 알고 있었다. 그러나 내가 아는 그런 것들보다는 훨씬 종류가 많고 피해가 심각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그리고 우리 인간들이 다 지구를 오염시킨다는 것도 말이다.
인간들은 자신들이 편하려고 불필요한 오염물질 등을 많이 만들고, 아름다운 자연을 무분별하게 파괴하고 있다. 그로 인해 우리는 많은 피해를 보고 있다. 하지만 인간들은 그 사실을 모르고 있는가보다. 알고 있다면 어떻게 이렇게 자연을 파괴할 수 있는가? 정말 이해가 되지 않는다. 지금 우리 인간들이 저질러놓은 일들 중에서 피해가 가장 심각할 것으로 우려되는 것이 있다.
첫째는 불필요한 이산화탄소를 만드는 인간이 활동이다. 지구 스스로가 다스리는 이산화탄소 순환체계 속에서 대기 중으로 이산화탄소를 내보내는 주요 원인은 화성활동에 의한 가스의 방출과 생물이 호흡하고 섞을 때 일어나는 분해작용이다. 그러니까 본래 인간이 소비하는 석탄이나 석유 등 화석연료가 배출하는 가스는 예견되지 않았던 것이다.
한편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구조는 비와 바다인데 대기 중 이산화탄소는 비에 흡수되어 최종적으로 바다로 흘러가게 마련이니까 단기적으로 보면 오직 바다만이 흡수원이라 해도 좋다. 혹, 삼림이 광합성을 통해서 대기 중의 이산화탄소를 흡수하지 않는가 할지도 모르지만 삼림은 흡수하는 것과 거의 같은 이산화탄소를 야간호흡이나 고사, 부패 등의 분해작용으로 대기 중에 방출하니까 흡수원으로서 거의 무의미하다.
이 책에 의하면 현재 대기 중의 이산화탄소 농도는 350ppm(1ppm은1백만분의 1)을 …(생략)




환경도서지구46억년의고독`을읽고환경독후감이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