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인전기 - 나이팅게일을 읽고나서 위인전기

독후감 > 위인전기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나이팅게일을 읽고나서 위인전기.hwp   [size : 28 Kbyte]
  40   1   500   2 Page
 
  100%
  등록일 : 2012-04-12

나이팅게일을 읽고나서 위인전기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위인전기
제목 : 나이팅게일을 읽고...
백의의 천사 나이팅게일은 1820년 이탈리아의 피렌체에서 태어났다. 나이팅게일의 부모는 부자였으며 아주 학식이 높은 분들 이였다. 나이팅게일에게는 언니 한 명이 있었는데, 그 언니는 나이팅게일과는 다른 성격을 가지고 있었다. 나이팅게일은 언니가 버린 인형을 마치 사람처럼 보살피면서 따뜻하게 대해준 반면 나이팅게일의 언니는 나이팅게일과는 정반대의 성격 이였다. 어렸을 때부터 나이팅게일은 동물이나 인형들을 잘 보살펴주고 상처가 나면 치료해주는 것을 좋아했다. 아무래도 어렸을 적의 성격이 백의의 천사인 나이팅게일을 만들어준 듯 하다.
어느 날 나이팅게일의 언니는 자신의 인형의 팔을 자르고 창문 밖으로 내던져 버렸다. 나이팅게일은 인형을 보고 눈물을 닦으며 인형의 팔을 실로 꽤메 주기까지 했다.
어느덧 소녀가 된 나이팅게일은 점점 더 조용해지고 생각하는 시간이 많아졌다. 나이팅게일은 자신의 부유한 가정보다는 가난한 사람들, 병에 걸린 사람들을 도와주고 싶었다.
나이팅게일의 부모님은 나이팅게일이 여느 부잣집 딸처럼 좋은 남자를 만나서 결혼하기를 바랬다. 하지만 나이팅게일은 자신이 불쌍한 사람들을 위해 봉사하고 따뜻하게 대해주는 간호사가 되고 싶었다. 그러나 당시의 간호사는 가난한 사람들만 하는 직업이고 부자에게는 전혀 가치가 없는 직업 이였다. 그러므로 부잣집 딸인 나이팅게일이 간호사가 된다는 걸 믿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그의 언니 역시 나이팅게일이 간호사가 된다면 얼굴을 들고 다닐 수 없을 정도일꺼라고 했다.
그러나 나이팅게일은 포기하지 않았다. 간호에 대해 더욱 공부했다. 얼굴이 창백해져 쓰러질 때까지 공부를 했다. 그런 나이팅게일이 불쌍했던 부모님은 나이팅게일을 혼자 여행에 보내주었다. 나이팅게일은 부모님을 떨어져 간호사 공부를 맘대로 할수있다는게 행복했다.
나이팅게일의 끝없는 집념으로 마침내 카이젤스베르트라는 병원에 머물렀다. 그 때 그의 나이 29살 이였다. 나이팅게일을 괴롭혔던 건강은 그가 …(생략)




위인전기나이팅게일을읽고나서위인전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