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인전기 - 퀴리부인을 읽고 퀴리부인을 읽고

독후감 > 위인전기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퀴리부인을 읽고 퀴리부인을 읽고.hwp   [size : 27 Kbyte]
  47   0   500   2 Page
 
  _%
  등록일 : 2010-12-07

퀴리부인을 읽고 퀴리부인을 읽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퀴리 부인”를 읽고...

퀴리 부인은 폴란드 출신의 과학자이고 세계에서 가장 명예로운 노벨상을 받은 한 사람의 여성으로서 노벨상을 두 번이나 받은 분이시다. 정말 대단하신 분이다.
마리 - 퀴리 부인은 5남매 중 막내로 태어났는데, 4살 때부터 글을 잘 읽어서 언니들을 시샘을 받기도 하였다. 이 부분을 읽을 때 난 퀴리 부인은 정말 대단한 사람이라고 생각했다. 난 그 때보다 더 늦게 글을 깨우쳤기 때문에 부럽기만 하였다.
마리의 집은 몹시 가난했다. 더구나 설상가상으로 마리가 열살 때 어머니께서 돌아가셔서 과학선생님이신 아버지 밑에서 힘들게 자랐는데 마리는 아버지와 함께 있을 때면 언제나 가만히 있지를 못하고 무엇이든지 물어보고 만져보기 일쑤였다.
“아버지, 저것은 무엇이지요?”
“응, 저건 아빠가 실험할 때 쓰는 것이란다. 함부로 만지면 안 된다.”
“그럼, 아버지. 저 책들은 제가 읽어보아도 되나요?”
“응, 그 책들은 네가 읽어도 잘 몰라. 나중에 어른이 되면 보거라.”
그러나 마리의 호기심은 그런 것들을 그냥 지나칠 수가 없었다. 실험기구 하나 하나를 유심히 살펴보고 아버지가 계시지 않을 때는 아버지가 보시는 책들도 조심스럽게 하나하나 읽어보았다. 책을 읽으면서 마리는 자신이 몰랐던 많은 것들이 책 속에 있다는 것을 알고 다른 책들도 많이 읽어보았다.
마리는 그 때문에 책벌레란 별명이 붙기도 하였다. 이것을 보아 마리는 배우고자 하는 신념이 매우 강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마리는 10살 때 여학교에 들어갔는데 학급친구들은 12살이었다. 그래도 마리는 언제나 일등을 하였다.
당시엔 폴란드가 러시아의 지배를 받아서 폴란드의 역사 공부를 할 수가 없었지만 마리는 폴란드의 역사에 대해서는 누구보다 열심이었다. 그것은 무엇보다도 조국 폴란드를 사랑했기 때문이고, 빼앗긴 조국을 되찾기 위해서라도 공부를 열심히 해야 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그래서 마리는 더 공부하고 싶었지만 마리의 집은 가난해서 대학에 갈 수가 없었다. 그래도 마리는 공부…(생략)




위인전기퀴리부인을읽고퀴리부인을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