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인전기 - 위인전기 파브르를 읽고 파브르를 읽고

독후감 > 위인전기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위인전기 - 파브르를 읽고 파브르를 읽고 2 .hwp   [size : 26 Kbyte]
  47   0   500   1 Page
 
  _%
  등록일 : 2011-08-29

위인전기 파브르를 읽고 파브르를 읽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파브르를 읽고

인류의 역사에 커다란 공헌을 한 사람들은 자신들에게 부닥친 어려움을 이겨나가는 굳센 의자와 끊임없이 노력하는 성실함을 잃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대부분 자신의 의지를 꽃피우기 위해 보통 사람보다 훨씬 힘든 고통을 딛고 일어나 뛰어난 업적을 이루어 냈습니다.
특히 아무도 시도하지 못한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는 것은, 그것을 뛰어넘어 무엇인가를 이루겠다는 뚜렷한 의식이 없다면 해낼 수 없는 일입니다. 따라서 고통을 딛고 일어나 새로운 것을 창조하는 사람의 삶은 더없이 아름답고 고귀한 가치를 지닙니다. 굳센 의지와 성실한 자세로 과학의 역사에 새로운 영역을 개척한 프랑스의 세계적인 곤충학자 파브르도 그러한 사람들 가운데 하나입니다.
앙리 파브르는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어린 시절을 할아버지와 함께 보냈습니다. 그는 할아버지의 목장에서 마음껏 뛰어 놀며 자라는 동안, 일찍부터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법을 배웠습니다.
하지만 파브르가 열다섯 살 때, 가난을 이기지 못한 가족들은 서로 흩어져 살게 되었습니다. 결국 파브르는 학교에도 다니지 못한 채 어린 나이에 막노동을 하여 번 돈으로 살아가야 했습니다. 이 때 만약 그가 미래에 대한 꿈을 잃고 좌절했다면, 위대한 곤충학자의 탄생을 이루어지지 않았을 것입니다.
파브르는 자신의 삶을 스스로 개척해 나갔습니다. 그는 끼니를 굶으면서도 읽고 싶은 책을 사 보았으며 밤을 새워 공부하여 사범 학교에 1등으로 입학하는 놀라운 능력을 발휘했습니다.
그 뒤 파브르는 교사가 되어 학생들을 가르치면서, 누구에게도 가르침을 받은 적이 없이 스스로 배우고 깨쳐 생물학자의 길을 개척해 나갔습니다. 그가 생물학에 대해 가르침을 받은 것이라고는 코르시카 섬에서 교사로 일한 때 탕동 교수에게서 해부하는 방법을 배운 것이 전부였을 뿐입니다.
파브르는 책을 통해 얻는 지식보다는 자연을 직접 관찰하여 얻는 생생한 지식이 훨씬 소중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하여 그는 노래기벌과 바구미, 쇠똥구리 등을 관찰하고 연구…(생략)




위인전기위인전기파브르를읽고파브르를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