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옥에서 보낸 편지를 읽고 감옥에서보낸편지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감옥에서 보낸 편지를 읽고 감옥에서보낸편지.hwp   [size : 26 Kbyte]
  64   2   500   1 Page
 
  100%
  등록일 : 2011-08-25

감옥에서 보낸 편지를 읽고 감옥에서보낸편지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감옥에서 보낸 편지를 읽고..

그는 영원한 자유인이 되었다.
수인으로 생을 마감해야 한다면 그런 이들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암담한 현실에 굴종하거나, 교수대의 찬이슬이 될 것 같다는 생각들이 내 뇌리에서 막연하게 앞섰다. 물론 그람시의 <감옥에서 보낸 편지>를 읽게된 계기가 한 인간의 개인사를 보면서 보다 분명한 답을 찾고자했던 것을 부정할 수는 없겠다. 특히 체제에 대항하다 감옥이라는 좁은 구조에서 인간이 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인가라는 보다 진전된 질문을 되뇌게 될 때 스스럼없이 이 책을 읽게된 것 같다. 얄팍한 사색이 범람하는 요즘 세태에 자뭇 진지해 보일 수 있는 내 질문에 그람시는 절제된 그러나 한 인간의 온전한 모습으로 답을 했다.
`진정한 자유는 역사의 보편성을 획득하는 것이다!`라고.
거주 이전의 자유를 박탈당한 수인의 몸이었지만, 그람시의 사상은 그리고 행위(비록 서한교환이나 초고로 남겨진 수고들을 집필하는 것이 고작이라고 말 할 수 있지만)는 이탈리아 역사를 관통한 것이었다. 또한 직업 혁명가로 자신의 본분을 충실히 수행하고자한 것이 수인이라는 육체적 속박은 너무도 가벼운 것임을 그람시는 이 책에서 말하고 있는 듯하다. 때론 육체적 피로와 질병으로 정신의 강박을 아주 간간이 드러내기도 했지만 말이다.
하지만 스스로 풀무질하며 자신의 사상과 의식을 달궈내는 모습은 그의 전일적(全一的)인 그의 세계관을 확증하며 더욱 귀감이 될 수 있는 것이었다. 또한 감옥에 있더라도 그람시의 의식의 칼날을 더욱 날카롭게 했다는 사실(<옥중수고>, <감옥에서 보낸 편지>를 통해서)이 무솔리니 정권의 책략도 무용지물이었음을 너무도 극명히 보여주고 있다. 우리 나라의 현대사에서도 군사정권의 폭력과 억압에 죽어가야만 했던 민주열사들을 이탈리아인 그람시를 통해서 보았다면 착각이다라고 말 할 수 있겠지만 나는 그람시의 인생역정과 충분히 비견될 수 있는 것임을 생각하였다.
우리는 그를 `진정한 사회주의자`, `혁명적 사회주의자`, `감옥에서 죽은 사회주의자`…(생략)




감옥에서보낸편지를읽고감옥에서보낸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