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케팅 반란을 읽고 마케팅반란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마케팅 반란을 읽고 마케팅반란.hwp   [size : 25 Kbyte]
  64   3   500   1 Page
 
  100%
  등록일 : 2010-11-15

마케팅 반란을 읽고 마케팅반란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마케팅 반란을 읽고..


메시지는 사라지고 무슨 뜻인지 알 듯 모를 듯한 광고가 판을 친다. 예술가가 되지 못한 안타까운 철학자가 만든 듯한 아리송한 광고들이 판을 치는 요즘 광고계에 알 리스가 칼을 던졌다. 제목부터 중간중간 인용된 신랄한 문구까지, 앞으로 분명 논쟁적인 책이 될 듯하다는 느낌을 받았다. 솔직히 말하자면 광고인들이 읽으면 가뜩이나 경기도 위축된 판에 열 받게 하는 말들도 수두룩하다. 그런데 외면하기에 이 책의 저자는 너무 강력하다. 마케팅의 바이블 <포지셔닝>의 저자 `알 리스`가 저자 아닌가.

저자는 이제 광고의 시대는 가고 PR의 시대가 왔다고 말한다. 광고는 너무 많아져서 더이상 주목받지 못하고, 소비자 역시 영악해져서 광고는 광고대로 즐기고, 제품은 제품대로 구입한다는 것이다. 아울러 광고대행사들도 광고주의 매출향상에는 관심없고 오로지 예술성 있는 광고를 만들어 권위있는 광고상을 받기에 혈안이 되었다고 지적한다. 따라서 이제 PR의 시대가 왔으며 이제 PR로 브랜드를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브랜드의 구축은 PR이 해야 하며, 그것의 유지는 광고가 해야 한다는 것이다.

물론 이 책은 앞에서도 말했듯이 상당히 논쟁적인 책이다. 저자는 매출이 감소한 경우 무조건 실패한 광고 때문이라고 규정하였고 이는 논쟁의 소지가 있어 보인다. 또한 광고의 목적이 단순히 매출 증가만은 아닐 것이다. 광고를 통해 그 브랜드에 대해 갖게 되는 호감도 상승으로 인해 결국 기업과 고객간의 선의의 관계 형성이라는 보다 거시적인 임무를 수행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이에 대한 수치환산이 어렵다고 해서 광고가 기업에 악영향을 끼쳤다고는 말 할 수 없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책은 논쟁적임에도 불구하고 고개를 끄덕이게 만든다. 특히 인터넷의 발달로 인한 정보의 폭발적 증가 현상이 곧 일상인 지금 우리나라 소비자들은 어떻게 제품을 구매하는가? 정보강국 우리나라의 소비자들은 정보검색을 목적으로 인터넷을 가장 많이 이용하고 쇼핑 및 제품에 대…(생략)




마케팅반란을읽고마케팅반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