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 나라 이웃나라 네덜란드편 먼 나라 이웃나라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먼 나라 이웃나라 네덜란드편 먼 나라 이웃나라.hwp   [size : 20 Kbyte]
  51   1   500   3 Page
 
  100%
  등록일 : 2011-11-22

먼 나라 이웃나라 네덜란드편 먼 나라 이웃나라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먼 나라 이웃나라 네덜란드 편을 보고…….


한국 축구의 신화를 만들어낸 히딩크 감독의 나라로 우리에게 친숙해진 네덜란드. 그래서인지 네덜란드, 프랑스, 도이칠란트, 영국, 스위스, 이탈리아 중 네덜란드를 선택한 것 같다. 풍차와 튤립의 나라 네덜란드! 우선 네덜란드 뜻을 풀이해 보면 NEDER(=낮은) LAND(=땅)이다. 그리고 프랑스, 독일, 영국에서의 네덜란드 뜻을 풀이해 보면 낮은 땅이다. 그렇다. 네덜란드는 해수면보다 땅이 더 낮은 곳이 전체 국토의 25%나 된다. 가장 낮은 곳은 바다보다 무려 6.7m나 낮다고 한다. 그러면 네덜란드가 어떻게 해서 해수면보다 낮은 땅이 25%나 될까? 우선 바다를 둑을 이용하여 갈라놓고 안쪽 바다의 물을 계속 퍼서 육지를 만들었다. 그런데 바다를 육지로 만들었다 하여도 소금기가 벤 땅에 곡식이나 채소를 심을 수는 없다. 그럼 어떻게 해서 네덜란드가 봄이 되면 들녘에 90억 송이의 튤립이 필 수 있는 것일까? 정답은 바로 자연이다. 바깥 바다의 소금물이 거꾸로 안쪽 바다로 못 들어오게 둑으로. 막고 안쪽 바다의 짠물을 빗물이 강물이 되어 바다로 빠지면 소금기가 빠져서, 결국 호수가 생기고 비옥한 농토가 생긴 것이다. 참으로 엄청난 일이 아닐 수가 없다. 그래서 신이 지구를 만들었다면 네덜란드는 네덜란드사람이 만들었다 할 정도로 네덜란드 사람들은 자부심이 강하다.
그러면 네덜란드 하면 떠오르는 풍차는 무엇일까? 풍차는 바로 새로운 땅을 얻기 위하여 바닷물을 퍼내는 작용을 하는 네덜란드에서는 중요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이다. 지금은 전기의 힘으로 물을 퍼내지만, 이것이 발명되기 전까지는 풍차는 없어서는 안 되는 존재였다.
네덜란드의 역사는 어떨까? 이 땅의 원주민은 켈트 족으로 중부 유럽 전체에 퍼져 살던 민족이었다. 그런데 로마가 이 지방을 점령하자 켈트 족은 프랑스의 브르타뉴 지방 등으로 쫓겨났다. 로마가 지배하던 시대에도 게르만 족이 내려와 살고 로마가 쇠약해지자 게르만 족은 떼를 지어 내려왔으며…(생략)




먼나라이웃나라네덜란드편먼나라이웃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