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리와함께한화요일을읽고 모리와 함깨한 화요일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모리와함께한화요일을읽고 모리와 함깨한 화요일.hwp   [size : 26 Kbyte]
  122   1   500   1 Page
 
  100%
  등록일 : 2013-04-01

모리와함께한화요일을읽고 모리와 함깨한 화요일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모리와 함깨한 화요일

처음에 이 책을 읽게된 이유는 가족끼리 한번 책방에 간적이 있었는데.. 그때 이책이 베스트 셀러였다.. 책 표지에는 이렇게 써있었다."전세계인을 감동시킨 책" 이라는 글이 겉 표지에 적혀 있었다. 이글을 줄거리를 한마디로 말해보자면 어느 특별한 선생님과 제자의 사이에서 일어난 인생의 이야기 이다.
틀에 박힌 수업에서 벗어나 진정한 삶의 의미를 일깨워 주는 강의... 그리고 그것을 잊은 채 일과 더불어 사는 미치... 그리고 어느 날 TV에서 루게릭 병에 걸린 자신의 노은사를 보고 마침 시작된 파업... 그리고 화요일마다 찾아가 특별한 의를 받는 미치..
모리가 요구하는 것은 유명 인사가 되는 것이 아니라 인간답게 사는 것이었다. 사랑하고 사랑 받으며 행복하게 살다가 외롭지 않게 죽어 가는 것... 누구나 안다면 안다고 할 수 있는 그것... 과연 우리는 해 나가나? 아마 요즘 같은 각박한 세상에서 양보하고, 남을 먼저 생각해 주라면, 모든 것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보라고 한다면, 비웃지 않을까? 아마 그렇게 한다면 내 자신이 "손해" 라고, 누가 그런 바보 같은 짓을 하냐고 할 것이다. 그렇다. 목소리가 크거나 끼가 있거나 남을 먼저 욕하고 짓밟고 무시하는 사람이 모든 것을 뜻대로 하는 우리이다. 자신의 마음에 들지 않으면 따 시키고, 그 아이들과 사이가 틀어지면 안되니까 자신의 의견은 철저히 숨기고 단지 뒤돌아서 불평만 하는 우리들이다. 순진과는 거리가 먼 우리들이다. 조금 순진하면 바보라고 무시해 버린다.
문득, 엄마나 이모가 해 주던 나의 어릴 적 모습을 생각한다. 말을 너무 잘했다고 한다. 스피치 훈련을 받았냐는 소리도 들었다고 한다. 나는 역사에 길이 남는 사람이 되고 싶다. 모두에게 유명한 사람, 그러면서 나의 생업... 취미 활동도 열심히 하는 그런 사람이 되고 싶었다. 그러나 여기 미치를 보면 일과 더불어, 사회적으로 꽤 유명하게 산다. 그러나 그것은 모리가 바라는 것이 아니었다. 여기 "의미 없는 생활을 하…(생략)




모리와함께한화요일을읽고모리와함깨한화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