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파상의 `목걸이`를 읽고 목걸이 외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모파상의 `목걸이`를 읽고 목걸이 외.hwp   [size : 27 Kbyte]
  46   0   500   1 Page
 
  _%
  등록일 : 2012-06-30

모파상의 `목걸이`를 읽고 목걸이 외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목걸이 외 ▶저자 : 모파상
▶역자 : 유수경 ▶출판사 : 대일출판사
▶페이지수 : 234
우연히 친구와 함께 도서실에 갔다가 프랑스의 거작 모파상의 목걸이가 내 눈에 들어왔다. 그래서 처음 몇 장을 뒤적이다 결국 읽기로 결심을 했다.
처음의 이야기는 이렇게 시작된다.
프랑스의 어느 가난한 공무원의 가정으로 시집을 간 한 여인은 남보다 뛰어난 미모와 매력을 지니고 있었으나 형편이 넉넉하지 못하여 귀족들처럼 사치스러운 생활을 하지 못하는 자신의 처지에 항상 불만을 품고 생활을 했다. 그려는 이 세상에서 태어난 것은 인생을 죽이기 위해서하고 생각해 늘 어두운 마음을 갖고 있었다. 그녀가 가장 사랑하는 것은 옷과 보석이었으며 그녀는 그런 것을 위해 태어난 것 같았다.
어느 날 남편이 초대장 하나를 들고 와서 그녀에게 주었고, 그것은 문무 대신 조르랑포노 부처가 자기네 즉, 그와젤 부처를 초대한 것이다. 그녀는 남편이 기대한 것만큼 기뻐하지 않았다. 그 초대장을 심술궂게 테이블 위에 던지며 그녀는 성난 눈초리로 남편에게 `무슨 옷을 입고 가냐` 며 더럭 화를 냈다. 그러자 남편은 안쓰러웠는지 총을 사서 사냥을 즐기려고 저금해 둔 돈을 그녀에게 주며 옷을 사라고 했다. 옷을 산 그녀는 옷에 달 장식 때문에 걱정을 하다가 그녀는 그녀의 친구 포레스티에 부인을 찾아가 눈부신 다이아몬드 목걸이를 빌렸다. 초대받은 무도회 저녁 그녀는 누구보다도 아름다웠고, 우아했으며 모든 이들이 부러워했다.
즐거운 무도회를 마치고 집에 돌아왔을 때, 그녀의 목에 있어야 할 목걸이는 보이지 않았다. 남편과 아내는 목걸이를 찾으러 다시 거리로 나갔으나 목걸이는 보이지 않았다. 결국 그녀는 그녀의 친구에게 4만 프랑이나 한다는 목걸이를 빚을 얻어 똑같은 것을 사다 주었다.
빚을 갚기 위해 비장한 결심을 하고 다락방으로 이사를 하여 가난과 비참한 생활로 10년이 흐른 후에야 비로…(생략)




모파상의`목걸이`를읽고목걸이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