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레바퀴 밑에서를읽고나서 수레바퀴 밑에서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수레바퀴 밑에서를읽고나서 수레바퀴 밑에서.hwp   [size : 29 Kbyte]
  26   1   500   3 Page
 
  100%
  등록일 : 2011-04-29

수레바퀴 밑에서를읽고나서 수레바퀴 밑에서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수레바퀴 밑에서>를읽고..



학교숙제 때문에 읽게되었다..
요셉기벤라트씨의 아들 한스 기벤라트는 매우영리한 수재였다. 다른 아이들고 놀고있는 모습만봐도 그가 얼마나뛰어난지 쉽게 알 수 있다.
슈바르츠발트에서는 자라투스트라의 말을 알지못하더라도 살아간다.그들의 생활전체를 지배하는 것은 과거로부터 계속되어온 고질적인 관습이었다.
한스 기벤라트의 천부적인 재주에 대해서는 의심할여지가 전혀 없었다. 선생닐,동급생들..모두가 이 아이가 무언가 남다른 데가 있으며 총명하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이것으로 그의 미래는 확실하게 정해져있었다. 몇주일후에는 ‘주의 시험’이 있을 예정이다.
한스기밴라트는 이 마을의 유일한 후보였다.
드디어 시험날짜가 다가왔다. 내일아침한스는 아버지와함께 슈투트가르트로가서 주의 시험을 거쳐 신학교의 들어갈자격이 있는지 없는지를 보여줘야한다.교장선생님께선 오늘은 공부는 하지말고 1시간동안 산책을하고 푹 자라고했다..
산책을하는동안 그는 낚시도하고 구두 장수 플라이크아저씨와 만나서 대화를나누고..목사도만났다.
그는 집으로들어와서 정원에 들어섰다. 정말 오랜만에 들어와보는 정원이었다. 물레방아를보니 2년전일이 생각났다. 그때 우연히 동창생 아우구스트가 머리에 떠올랐다. 두사람은 고양이를쫓기도하고, 천막을 치기도하고 놀았던 것이다.
그러나 그 후 한스는 열심히 공부하지않으면 안되었다.
아우구스트는 1년 전에 학교를 그만두고 기계 견습공이되었다. 그 후 한스는 그를 두 번 밖에 보지못했다.
그는 피곤해서 집으로 돌아왔다. 그리고는 방으로 들어와 잠을청했다. 그는 옷을입은 채 잠들고말았다.
그리곤 아침이되어 기벤라트 씨와 기차를타고 슈투트가르트에 도착했다.두사람은 친척 아주머니 댁에 숙소를 정하였다.
다음날..시험날이다. 한스는 교실을들어섰다. 시험감독이들어와 라틴어문체연습의 원문을 쓰게하였다. 그는 너무쉽다고생각하고 원고를 작성한 후 …(생략)




수레바퀴밑에서를읽고나서수레바퀴밑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