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 나서 독후감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 나서 독후감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hwp   [size : 13 Kbyte]
  47   1   500   1 Page
 
  100%
  등록일 : 2010-07-21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 나서 독후감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아낌없이 주는 나무를 읽고...> (출판사 민중서원)
아낌없이 주는 나무... 제목에서부터 느껴지는 이 책에 전체적인 느낌이랄까?? 나는 이 책을 펄쳐 보기 전 먼저 겉표지를 보면서 제목에서부터 우리에게 말해주려고 하는 건 과연 무엇일까라는 생각을 먼저 해보았습니다.. 책에 내용을 모르고 제목에서만 이 책에 내용을 생각해보려니까 여러 가지 생각들이 들었습니다. 나무가 우리에게 무엇을 아낌없이 준다는 것일까? 아니면 나무를 다른 어떤 것을 대신해서 비유하고 있는 것일까? 하는 생각들로 난 이 책의 첫 장을 넘겼습니다. 첫 장에는 한 문장으로 숲 속에는 사과나무 한 그루가 있었습니다. 라고 적혀있고 사과나무 한 그루가 그려져 있었습니다. 그러면서 이야기가 전개되는데 대충 줄거리를 말하자면 사과나무 한 그루는 한 어린 소년을 매우 사랑하는데 그 어린 소년은 매일 같이 사과나무를 찾아와 왕관을 만들어 놀기도 하고 나무를 타고 올라가서 놀거나 가지에 매달려 그네놀이도 하고 사과도 먹고 나무가 만들어 준 그늘에서 잠을 자기도 하면서 그 어린 소년도 나무를 사랑하게 됩니다. 그래서 나무는 행복해하는데 시간이 흘러 그 어렸던 소년은 청년이 돼 나무를 찾아오는 일이 줄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그 청년이 찾아와 나무는 기뻤지만 나이가 든 그 어린 소년은 나무와 놀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나무는 어떻게 하면 그 청년이 좋아할까 생각하다가 나무에 달린 사과를 가져다가 팔라고 했습니다. 그리하여 그 청년은 사과를 다 따갔습니다. 또 세월이 흘러 어느 덧 중년이 된 그 어린 소년은 집이 필요하다며 나뭇가지를 꺾어가고 노년이 된 후에는 배를 만들기 위해 나무를 베어 갔습니다. 그래서 나무는 밑동만 남게 되었지만 그래도 나무는 그 옛날 자신과 함께 했던 그 소년을 위해서라면 자기 몸을 주어도 행복해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꼬부랑 할아버지 신세가 된 그 소년이 찾아왔습니다. 그 나무는 정말 기뻐했습니다. 나무는 그 소년에게 놀자고 했지만 그 소년은 너무 늙어 그럴 힘이 없다며 앉아서 쉴…(생략)




아낌없이주는나무를읽고나서독후감아낌없이주는나무를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