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낌없이주는 나무를 읽고 아낌 없이 주는 나무

독후감 > 감상문
인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미리보기)

  아낌없이주는 나무를 읽고 아낌 없이 주는 나무.hwp   [size : 25 Kbyte]
  71   0   500   1 Page
 
  _%
  등록일 : 2011-02-27

아낌없이주는 나무를 읽고 아낌 없이 주는 나무
- 미리보기를 참고 바랍니다.

아낌 없이 주는 나무


아낌없이 주는 나무. 이 제목은 노래로도 있다. 나는 그 노래를 참 좋아한다. 가사가 참 멋지고, 노래의 선율이 마음을 따뜻하게 하기 때문이다. 이 제목은 그냥 제목만 들어도 멋진 것 같다.
나는 책상정리를 하던 중 우연히 이 책을 다시 찾게 되었다. 친척동생이나 이웃집 동생에게 줬겠지 라고 생각했던 책을 내 책꽃이에서 찾으니, 그 동안 이 책의 존재를 잊고있던 나에게 한심스러워졌다. 또, 책에게 미안해졌다.
`아낌없이 주는 나무`는 누구나 한번쯤은 읽어 봤을 만한 짧은 내용의 글이지만 그 책 속에 담긴 이야기는 우리에게 훈훈한 감동과 함께 교훈, 또 사랑의 참 의미를 가르쳐주기도하는 책이다.
나는 이 책을 통해 우리주위에 널부러져 있지만, 느끼지 못하는 나무의 사랑을 느낄 수 있었다.
나는 이 책을 읽으면서 두 가지를 생각해 보았다. 그 첫째는 나무의 어리석고 바보 같은 사랑. 또 남은 하나는 소년의 욕심이다. 책에서 보면 나무는 소년에게 자신의 모든 것을 주게된다. 돈이 필요하다고 말하는 소년에게는 사과 열매를 주어 돈을 얻을 수 있게 하였고, 집이 필요하다는 소년에게는 자신의 나뭇가지를 배어 가라고 말했다. 그리고 배가 필요하다고 말하는 소년에게는 자신의 몸통을 가져가라고 말한다. 이렇듯 나무는 소년에게 자신의 모든 것을 다 주었다. 그런 나무의 헌신적인 우정에 비해 소년은? 어린 시절 친구였던 나무에게 소년은 자신의 몸이 잘려 나가는 아픔과 함께 아주 오랜 기다림을 안겨 주었다. 뿐만 아니라 소년이 나이가 들어갈수록 나무는 혼자 있는 날이 많아져 쓸쓸하고 외로운 삶을 지내야만 했다. 나무에게 돌아온 것은 소년에 대한 오랜 기다림뿐이었다. 나무는 소년을 소중한 친구라고 생각했다. 그렇지만 소년은 나무에게 좋은 친구가 되주지 못했다. 그런 소년에게 나무는 자신의 모든 것을 주는 어리석은 사랑을 했다.…(생략)




아낌없이주는나무를읽고아낌없이주는나무